배너 닫기

이유게임 '샤이닝라이트' 3대 앱 마켓 통합 매출 순위 10위권 진입, 모바일인덱스 1월 모바일게임 랭킹 차트 발표

등록일 2020년02월20일 09시24분 트위터로 보내기

 

'리니지' 형제가 매출 순위를 유지하는 가운데, 이유게임의 '샤아닝라이트'가 두각을 드러내고 있다. 여기에 원스토어를 주력으로 매출 순위를 끌어올리는 게임들도 있어 이목이 집중된다.

 

모바일인덱스가 게임 매출을 기준으로 한 1월 모바일 게임 통합 랭킹 차트를 발표했다.

 

지난 달에 이어 NC소프트의 '리니지2M'과 '리니지M'이 1, 2위를 지키며 '리니지' 시리즈의 인기를 굳건하게 이어가는 가운데, 10위권 내 신규 게임의 진입이 눈에 띈다. 3개 앱마켓에 모두 출시된 이유게임(Eyougame Inc.)의 '샤이닝라이트'는 지난 12월 26일 출시와 동시에 1월 통합 랭킹 10위권에 진입하며 놀라운 흥행세를 보이고 있다.

 

'샤이닝라이트'는 방치형 RPG에 캐릭터 수집 요소를 더한 게임으로 신화 속 캐릭터를 재해석한 애니메이션 풍 일러스트가 수집욕을 자극한다는 평을 받고 있다. '샤이닝라이트'는 원스토어 7위, 구글플레이 9위, 애플 앱스토어 16위의 매출 랭킹으로 전 마켓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4위를 차지한 넥슨의 '피파 온라인 4M(FIFA ONLINE 4M by EA SPORTS)'은 지난 11월 9위, 12월 7위에 이어 1월 4위까지 오르며 지속적인 상승세를 기록 중이다. 특히, 원스토어에서는 매출 랭킹 4위에서 1위로 단숨에 오르는 잠재력을 보여주었다.

 

10-100위권에서 급격한 순위 변동을 보인 게임은 4399코리아의 '뇌명천하'로 지난달 첫 100위권 진입 이후, 54계단 상승하며 13위까지 순위를 대폭 끌어올렸다. 조이메카의 '나인: 아홉개의 비전절기' 역시 전월 대비 52계단 상승하며 70위로 100위권에 진입했다.

 

이 밖에도 1월 한 달 동안 3사 앱마켓 매출을 통합해 좋은 성과를 거둔 게임들이 눈에 띈다.

 

12월 통합 랭킹 34위를 차지했던 신스틸러(Scene Stealer)의 '신강호'는 구글플레이에서 44위에 머물렀으나 원스토어에서 10위를 차지해 전월 대비 4계단 상승한 통합 랭킹 30위를 기록했다. 스마트조이의 '라스트오리진' 역시 타 앱마켓에서는 모두 200위권 밖이었으나 원스토어에서 6위라는 높은 매출 성과를 보이며, 통합 랭킹 48위에 올랐다.

 

한편, 모바일인덱스 통합 랭킹은 데이터플랫폼 전문기업 아이지에이웍스가 집계한 모바일인덱스HD를 기반으로 제공된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공직선거법 제82조의 6에 의거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운동 기간인 2020년04월02일 부터 2020년04월14일 까지 게임포커스 기사에 대한 댓글 서비스가 중단됨을 알려드립니다.
독자분들의 양해를 부탁드립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뉴스센터 게임정보

화제의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