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킹고스프링, 투자 활성화 위한 MOU 체결

등록일 2021년02월26일 09시21분 트위터로 보내기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이하 '경기혁신센터')가 지난 22일 '킹고스프링(대표 정진동)'과 '유망 스타트업 성장 및 투자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유망 스타트업 성장 및 투자 지원을 위한 상호협력 체계 구축을 목적으로 진행됐다. 양 기관은 ▲펀드 공동 조성, ▲유망 스타트업 발굴 및 단계별 지원, ▲투자 예정 기업 검토 및 공동 투자, ▲유망 스타트업의 안정적인 성장과 투자유치를 돕기 위한 주기적인 정보공유 등 투자 분야에서 적극적으로 협력하기로 했다.
  
경기혁신센터는 스타트업의 전 주기에 걸친 액셀러레이팅 뿐 아니라, 직접투자·오픈이노베이션 기회 제공 등 보육기업의 성과를 극대화 해 왔다. 이번 MOU를 계기로 킹고스프링의 우수 기업 발굴 및 투자 노하우를 더해 보다 전문적이고 체계적인 스케일업 프로그램을 추진할 예정이다. 
  
킹고스프링은 성균관대학교 글로벌창업대학원의 창업교육 전문성과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설립되었으며 중소벤처기업부에 등록된 액셀러레이팅 전문기업이다. 대학이 가진 다양한 인프라와 노하우를 활용해 잠재력 있는 국내 스타트업을 발굴, 육성하고 있으며 스타트업 투자와 시장진출을 적극적으로 지원한다. 
  
경기혁신센터 관계자는 “이번 업무협약 체결을 통해 국내 최고 수준의 액셀러레이션 프로그램을 연계해 스타트업들의 기업가치를 높이고 성공적으로 엑싯(Exit) 할 수 있는 기틀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고 전했다. 
  
한편 경기혁신센터는 지난 1월 '제1호 개인투자조합'을 결성해 '소이넷(대표 김용호, 박정우)'에 직접투자를 실행했다. 향후 추가적인 조합 결성을 준비, 신속하게 자금을 확보하여 투자기능을 강화해 나갈 예정이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취재기사 기획/특집 게임정보

화제의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