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아프리카티비(TV), JTBC와 손잡고 BJ 오디션 프로그램 만든다... 총상금 3억 대형 프로젝트

등록일 2017년11월14일 11시10분 트위터로 보내기


아프리카TV와 JTBC가 손잡고 스타 개인방송 진행자를 발굴한다.

아프리카TV가 JTBC 새 예능 프로그램 '워너비'(WANNA B) 제작 지원을 맡는다. 30일 밤 12시 20분 첫 방송되는 '워너비'는 대한민국 최초로 시도되는 콘텐츠 오디션 배틀로 총 상금만 3억 원에 달하는 대형 프로젝트다.
 
'워너비'에 도전하고 싶은 지원자들은 자신의 끼·재능·아이디어를 어필할 수 있는 영상이나 자기소개 영상을 홈페이지에 접수하면 된다. 성별, 나이, 경력, 장르에 관계없이 1인 미디어에 관심이 있다면 누구나 지원이 가능하다. 접수 마감은 15일까지다.
 
'워너비' 예선 진출자들은 회차별 주제에 맞는 콘텐츠 제작 미션을 부여받고, 분야별 전문가들의 도움을 받아 콘텐츠를 제작, 심사를 통해 상위 라운드에 진출한다. 방송인 이휘재, 가수 이재훈, 가수 박준형, 강주연 JTBC플러스 엔터트렌드 채널 본부장, 차인선 쎄씨 매거진 편집장 등이 전문가들로 출연해 참가자들을 돕는다.
 
콘텐츠 서바이벌에서 살아남은 최종 우승팀, 준우승팀, 미션 우승팀에게는 총 상금 3억 원을 포함한 다양한 혜택이 주어진다. 한국뿐만 아니라 아시아를 넘어 세계 9개국에 동시 온라인 중계돼 세계 수많은 시청자들에게 자신을 알릴 수 있는 기회도 제공된다.
 
안승환 아프리카TV 엔터테인먼트사업팀장은 "JTBC '워너비'에 끼와 재능이 넘치는 많은 BJ들이 지원하길 기대한다. 아프리카TV는 오디션 프로그램의 제작 지원을 넘어 프로그램의 성공과  1인 미디어 스타 탄생을 위해 다방면에서 지원할 예정이다"라며 "아프리카TV의 든든한 지원을 바탕으로 국내 최초로 시도되는 콘텐츠 오디션 JTBC '워너비'에 많은 기대를 해달라"고 밝혔다.

박종민 기자 (jjong@gamefocus.co.kr) 이기자의 다른뉴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뉴스센터 게임정보

포토뉴스

화제의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