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넥슨 '마비노기 영웅전' 시즌3 마지막 에피소드 '영웅의 길 끝에서' 콘텐츠 업데이트

등록일 2018년07월12일 15시33분 트위터로 보내기

 

넥슨(대표 이정헌)이 자사의 액션 RPG '마비노기 영웅전'에서 시즌 3 마지막 에피소드인 '영웅의 길 끝에서' 콘텐츠를 업데이트했다.

 

이번 업데이트를 통해 마족의 신 '키홀'과 여신 '모리안'을 둘러싼 오랜 서사의 결말을 담은 스토리가 공개된다.
 
또한 불타는 창과 방패로 무장한 '클레르', 거대한 몸체를 지닌 '폭주한 엘쿨루스'를 비롯해 교묘한 책략가 '마하' 등 영웅들에게 대적하는 신규 레이드 3종을 추가하고, 최고 레벨을 95에서 100으로 확장했다. 신규 레이드에서는 신규 100레벨 장비 '아스테라 세트'를 제작할 수 있는 재료를 획득할 수 있다.

 

이 밖에도 아이템 강화 실패 횟수에 따른 보너스 성공 확률을 제공하고, 연속으로 특정 횟수 강화 실패 시 100%로 강화에 성공할 수 있도록 강화 시스템을 개편했다.

 

넥슨은 업데이트를 기념해 8월 26일까지 평일 특정 시간에 게임에 접속 시 전투 경험치 2배, '이블코어 보너스' 등의 혜택을 제공하고, 매주 주말 접속 시 '다마스쿠스 강철', '최대 +15 강화 교환 쿠폰 상자' 등 인기 아이템이 담긴 '2018 골든타임 상자'를 선물한다.

 

한편, 넥슨은 9월까지 진행되는 '2018 여름·가을 업데이트'를 통해 신규 남성 캐릭터, 길드 하우스 등 새로운 콘텐츠를 차례로 선보일 계획이다.

 


 

백인석 기자 (quazina@gamefocus.co.kr) 이기자의 다른뉴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뉴스센터 게임정보

포토뉴스

화제의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