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AORUS 'AORUS OPEN PUBG' 한국대표 선발전 최종 본선 13일 진행

등록일 2018년10월12일 10시02분 트위터로 보내기

 

'배틀그라운드'의 e스포츠 대회 'AORUS OPEN PUBG' 한국대표를 선발하는 최종 본선전이 오는 13일(토) 진행된다.
 
최종 본선에는 예선전을 통해 선발된 6개 아마추어팀이 참여해 대결을 펼친다. 최종 본선은 상암 e스포츠 명예의전당 특설 무대에서 진행되며 이번 대회 한국 지역 홍보대사인 스트리머 '더헬' 이동식과 김태현 캐스터, 스트리머 '도읍지'가 중계를 맡았다. 방송은 '더헬'의 개인채널을 통해 생중계 된다.
 
6일 동안 진행된 예선전에는 총 390개가 넘는 팀들이 참가했고 이 중 승리를 거두고 본선에 오른 6개 팀으로는 MNI, ALL STAR TEAM, TEAM X, DIAPHORA, BMCG, Twins 등이 있다.
 
한국 대표로 선발된 최종 1팀은 오는 27-28일 양일간 프랑스 게임 위크에서 열리는 그랜드 파이널에 참가해 중국, 미국, 대만, 독일 그리고 프랑스의 대표님들과 총 상금 45,000달러를 놓고 대결하게 된다.
 
AORUS OPEN은 플레이어와 시청자들의 흥미를 돋우기 위해 2인 듀오, Close Quarter Battle(CQB) 모드 방식으로 진행된다. 계속해서 줄어드는 안전 지대는 끊임없는 액션을 선사하고 캠핑 플레이를 방지한다. 또, 일반 게임과 비교해 돌격소총, 구급상자, 진통제, 에너지 드링크의 드랍률이 3배 높다.

 


 

 

백인석 기자 (quazina@gamefocus.co.kr) 이기자의 다른뉴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뉴스센터 게임정보

포토뉴스

화제의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