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액토즈소프트 '섀도우버스 코리아 오픈 2019' 오선재 선수 우승

등록일 2019년06월24일 12시10분 트위터로 보내기

 

액토즈소프트의 e스포츠 자회사 브이에스게임(VSGame, 대표 구오하이빈)은 VSG TV를 통해 진행한 '섀도우버스 코리아 오픈 2019'에서 오선재(Tsubaki)가 우승을 차지했다고 24일 밝혔다.

 

오선재는 지난 22일(토) 서울 강남구 역삼동 VSG 아레나에서 열린 '섀도우버스 코리아 오픈 2019' 결승전에서 한우현(HANWOOHYEON)을 3대0으로 완파하고 우승컵을 들어올렸다. 8강에서 한우현에게 패배의 쓴맛을 맛봤던 오선재는 결승 무대에서 복수에 성공했다.

 

1세트에서 위치를 꺼내 든 오선재는 체력적 열세에 놓인 상황에서 수호골렘으로 필드를 틀어막고, 19번이나 증폭된 '진실의 선고'를 피니시 카드로 내면서 역전승을 거뒀다.

 

2세트는 네크로맨서 미러전이 펼쳐졌다. 오선재는 후공이 절대적으로 불리한 이 매치업에서 필드 컨트롤에 주력하며 기회를 엿봤다. 한우현의 추종자를 계속 끊어내며 주도권을 잡은 오선재는 '금절의 일격'으로 한 번에 10 대미지를 입히고 승리했다.

 

기세를 탄 오선재는 이번 대회에서 가장 강력하다는 평가를 받고 있는 로얄을 선택했다. 하지만 경기가 생각처럼 풀리지 않았다. 한우현의 거센 저항에 오선재의 체력은 14로 떨어졌다.

 

오선재는 여섯 번째 턴에서 장고 끝에 '불굴의 기사 베인'을 필드에 소환했다. 매 턴마다 성장을 거듭하는 '불굴의 기사 베인'은 계속 필드에 남아 한우현을 괴롭혔고, 이 카드가 끝까지 살아남으면서 오선재에게 우승컵을 안겼다.

 

오선재는 "첫 번째 한국 대표로 선발돼 영광스럽다"면서 "그 동안 '섀도우버스 월드 그랑프리'에서 한국 선수가 좋은 성적을 거두지 못했는데 그 염원을 풀고 싶다. 우승을 목표로 열심히 하겠다"고 각오를 전했다.

 

오선재는 12월경 일본에서 총 상금 11억 원을 놓고 펼쳐지는 '섀도우버스 월드 그랑프리 2019' 한국 대표로 참가할 예정이다. 올해 추가로 열리는 대회에서 한 명의 국가대표가 더 선발된다.

 

추가로 진행될 대회 및 '섀도우버스 월드 그랑프리 2019'에 관련한 정보는 섀도우버스 공식 홈페이지 e스포츠 섹션 및 공식 카페를 통해 추후 공지될 예정이다.

 

한편, 결승전에 앞서 진행된 3위 결정전은 신현(Rasse)이 박근재(SINA)을 3대0으로 가볍게 누르고 승리했다.

 



 

신은서 기자 (ses@gamefocus.co.kr) 이기자의 다른뉴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뉴스센터 게임정보

화제의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