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대원미디어-더코믹스, 베트남 웹툰 서비스 위한 콘텐츠 공급 계약 체결

등록일 2019년10월17일 10시17분 트위터로 보내기

 

대원미디어(대표 정욱, 정동훈)가 자회사이자 국내 최대 만화출판 전문기업인 대원씨아이 웹툰의 베트남 시장 진출 소식을 전했다.
 
대원씨아이는 베트남에 웹툰 콘텐츠와 서비스를 제공하는 더코믹스(대표 이진우)와 국내외에서 많은 인기를 얻고 있는 대원씨아이의 인기 웹툰을 베트남 시장에 선보이기 위한 콘텐츠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
 
더코믹스는 베트남 1위 이동통신사업자 Viettel(이하 비엣텔)의 메신저·콘텐츠 서비스 애플리케이션 'mocha(현지 발음: 모챠)'에 대한 웹툰 독점 공급 및 서비스 운영권을 가지고 있어, 이번 계약을 통해 대원씨아이는 한국과 중국, 일본 등 국내외에서 인기를 얻고 있는 6개 작품을 베트남 시장에 선보인다.
 
최근 'K-콘텐츠' 열풍과 맞물려 한국이 베트남의 주요 투자국으로 자리잡은 만큼 대원씨아이의 베트남 시장 진출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대원씨아이는 만화 중심의 종합 엔터테인먼트 비즈니스를 진행하면서 출판 및 연계사업, 머천다이징, 스마트 콘텐츠 등을 전문적으로 개발, 서비스 하고 있으며, 게임과 애니메이션, 영화, 드라마 등에서 다양한 OSMU(One Source Multi Use) 사업 전개의 성공사례를 축적하고 있다.
 
대원씨아이 해외IP사업부 이주은 이사는 "대원씨아이가 쌓아온 만화 제작 노하우를 바탕으로 현재 다양한 장르의 웹툰 작품을 선보이고 있으며, 탄탄한 스토리와 연출, 뛰어난 그림체 등으로 국내외에서 많은 인기를 얻고 있다"라며 "이번 계약을 통해 베트남 시장에서도 좋은 반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베트남에서 더코믹스와 함께 다양한 OSMU 사업을 선보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대원씨아이는 '슬램덩크'와 '열혈강호',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 등 국내외 밀리언 셀러 작품들을 배급 및 제작하고 있으며, '코믹챔프'와 'ISSUE' 등의 만화잡지를 비롯한 다수의 단행본 발간과 함께 웹툰 및 웹소설 콘텐츠도 제작·유통하고 있다. 또한 30여개 이상의 국가에 대해서 해외 만화저작권 수출하고 있다.

 


이혁진 기자 (baeyo@gamefocus.co.kr) 이기자의 다른뉴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뉴스센터 게임정보

화제의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