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포커스:카카오게임즈 1400억원 규모 투자 유치, '텐센트' '넷마블' 등 대상 3자배정 유증
게임포커스 즐겨찾기추가 시작페이지 회사소개
모바일보기 회원가입 로그인
 


2018년04월21일sat  
뉴스홈 > 게임정보 > 뉴스
2018년02월13일 18시07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카카오게임즈 1400억원 규모 투자 유치, '텐센트' '넷마블' 등 대상 3자배정 유증


글로벌 멀티플랫폼 게임 기업 카카오게임즈가 1,400억원의 투자를 유치하며 성장 가속을 위한 동력을 확보했다.

카카오게임즈는 13일 이사회를 열고 약 1,400억원 규모에 해당하는 제 3자 배정 유상증자를 결의했다. 대상은 텐센트, 넷마블게임즈, 액토즈소프트, 블루홀과 프리미어 성장전략 엠앤에이 사모투자합자회사 (이하 프리미어M&A PEF) 등 총 5개사로 대부분 카카오게임즈와 파트너십 또는 전략적 협력 관계에 있는 기업들이다.

금일 결의에 따라 카카오게임즈 유상증자에 텐센트가 500억원, 넷마블게임즈 500억원, 액토즈소프트 200억원, 블루홀과 프리미어 M&A PEF는 각각 100억원 규모로 참여한다.

카카오게임즈는 이번 투자를 통해 확보한 자금 총 1,400억원을 양질의 게임 확보, 개발력 강화, 글로벌 사업확대 및 이와 동반된 인수합병 및 성장을 위한 투자 재원 등의 운영 자금으로 활용할 예정이다.

카카오게임즈 남궁훈 대표이사는 "이번 투자는 직간접적 관계사들이 우리의 잠재력을 높게 평가한 것은 물론, 당사와 쌓아온 협력관계와 신의를 증명하는 의미 있는 투자라 자부하며, 상호 협력 관계를 더욱 강화해 나갈 것"이라 며, "카카오게임즈는 산업 전체의 밸류 체인에서 자본력과 개발, 퍼블리싱, 플랫폼까지 강한 포지셔닝을 확보한 유일한 게임사로 올 한해 고속 성장을 이뤄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카카오게임즈는 올 2018년 PC사업 부문의 안정적인 성장을 바탕으로, 모바일에서는 카카오게임 플랫폼의 유연한 진화 및 퍼블리싱 모델 경쟁력을 강화해 나가며 국내외 성장 가도를 달릴 채비를 마쳤다.

여기에 자회사들의 핵심 기술을 바탕으로 성공 가능성과 가치를 높인다. 개발전문 자회사 프렌즈게임즈는 통합된 개발역량과 막강한 카카오프렌즈IP의 시너지를 낼 수 있도록 개발에 더욱 전념할 계획이며, 카카오VX는 골프를 중심으로 한 주요사업과 인공지능(AI)등 첨단 기술을 활용한 다양한 가상 체험 서비스들을 준비한다.

뉴스스크랩하기
김성렬 기자 (azoth@gamefocus.co.kr)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뉴스섹션 목록으로
디큐아이코리아-토키스튜디오 '...
그라비티 '라그나로크M' 애플 앱...
간드로메다, 신규 모바일 타이틀...
 

로그인한 사용자만 글쓰기가 가능합니다.
[1]
 
디큐아이코리아-토키스튜디오 '프리...
펄어비스 '검은사막 모바일'에 신규...
카카오게임즈-액토즈소프트 '드래곤...
스네일게임즈 판타지 MMORPG '가이...
이제는 광고도 게임콘텐츠, 점점 진...
게임포커스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기사제보 광고및제휴문의
(주)지원커뮤니케이션즈 / 등록번호 : 서울 아01363 / 등록일자 : 2010. 09. 29 / 발행일자 : 2010. 06. 01
제호 : 게임포커스 / 발행인 : 김세영 / 편집인 : 김세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혜수
발행소 : 서울시 서초구 효령로 61 이수빌딩 401호 / 전화번호 : 02-6053-7894
게임포커스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전재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c) 2010 Global No.1 Game Media 게임포커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