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엠게임 2021년 1분기 매출 126 억 원, 영업이익 31억 원 기록

등록일 2021년05월17일 11시31분 트위터로 보내기

 

엠게임(대표 권이형)은 2021년 1분기 연결 기준 매출 126억 원, 영업이익 31억 원, 당기순이익 49억 원을 달성했다고 17일 발표했다.

 

2021년 1분기는 PC MMORPG(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 ‘열혈강호 온라인’과 ‘나이트 온라인’, ‘귀혼’, ‘영웅 온라인’ 등 주력 게임들의 국내외 매출 증가로, 전년 같은 기간 대비 매출 24.1%, 영업이익 25% 증가했다.

 

당기순이익은 환율 상승 및 금융 자산 관련 이익으로 전년동기 대비 82.9%, 전분기 대비 589% 큰 폭으로 상승했다.

 

특히, ‘열혈강호 온라인’은 중국 서비스 이래 사상 최대치를 기록한 지난해 4분기 매출에 버금가는 분기 성과를 거뒀으며, 특별한 이벤트 없이도 동시접속자, 매출이 증가 추세에 있다.

 

엠게임은 2분기 신규 모바일게임과 PC게임 2종을 출시해 성장세를 이어나갈 예정이다.

 

자사의 대표 PC 온라인게임 ‘열혈강호 온라인’의 게임성과 그래픽을 모바일 환경에 트렌디하게 녹인 모바일 MMORPG ‘진열혈강호’를 6월 중 태국에 출시한다.

 

자체 개발 중인 PC 기반 메카닉 3인칭 슈팅게임(TPS게임) ‘배틀스티드’를 글로벌 게임 플랫폼 스팀의 얼리억세스로 6월 선보일 예정이다.

 

엠게임 권이형 대표는 “유저 소통 강화, 지속적인 업데이트 등 기본에 충실한 라이브 서비스로 ‘열혈강호 온라인’과 ‘나이트 온라인’이 연평균 약 20% 매출 성장을 기록하며 실적 상승을 견인하고 있다”며, “기존 온라인게임들의 선전 속에 2분기부터 이어지는 신작 출시로 유의미한 성과가 기대된다”고 전했다.

 

한편, 엠게임은 하반기 수집형 모바일 RPG ‘제국영웅’, 스포츠 승부 예측 블록체인 게임, 횡스크롤 모바일 MMORPG ‘귀혼M’, 모바일 MMORPG ‘드로이얀M’ 등 다양한 장르의 신작을 순차적으로 출시할 예정이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취재기사 기획/특집 게임정보

화제의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