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질리언' 코스프레한 민주당 이상헌 의원, 게임 정책 의정활동 각오 밝혀

등록일 2022년01월28일 15시31분 트위터로 보내기

 

더불어민주당 이상헌 의원이 게임 캐릭터 코스프레를 하고 게임 정책 의정활동 각오 겸 명절 인사를 전했다. 이날 이상헌 의원이 코스프레한 캐릭터는 '리그 오브 레전드'의 대표적인 서포터 캐릭터인 '질리언'이다.

 

자신을 '질리헌(질리언+이상헌)'이라고 소개한 이상헌 의원은 앞으로의 게임과 e스포츠 정책 마련을 위해 몇 가지 각오를 다졌다.

 

먼저 이상헌 의원은 대한민국 게임 시장을 현주소를 지적했다. 우리나라의 게임 시장에 적절한 규제가 부재했던 탓에 기형적 성장을 반복해왔다는 것이다. 이에 이상헌 의원은 “아군에게 경험치를 제공하는 질리언처럼, 앞으로도 게임과 e스포츠 관련 좋은 정책들을 꾸준히 만들어 우리나라 게임 이용자의 불만을 해소하겠다.”라고 밝혔다.

 

아울러 청년 세대와 중장년 세대의 심리적 단절 문제를 지적하면서 “시간을 자유자재로 밀고 당길 수 있는 '질리언'처럼 게임이라는 훌륭한 매개체를 활용해 세대 간 단절 현상을 완화하겠다”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이상헌 의원은 동료를 부활시키는 '질리언' 캐릭터의 궁극기를 묘사하면서 “'질리헌'은 한국 게임을 한국 게이머들의 자랑거리로 부활시키기 위해 지원과 관심을 아끼지 않겠다”고 덧붙였다.

 

이상헌 의원은 “기획 단계에서도 그랬지만, 본격적으로 분장을 시작하면서는 무척 쑥스러웠다”라면서도 “앞으로 국회의 질리언이 되어 우리나라 게임 산업의 '서포터'가 되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게임포커스는 공직선거법에 따라 22. 6.1일 실시되는 제 8회 전국동시지방선거와 관련 선거 운동기간(22. 5.19일 - 5.31일)모든 기사에 대하여 댓글을 차단 합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취재기사 기획/특집 게임정보

화제의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