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깊은 바다 속에 잠든 이야기, 넥슨 '카트라이더' 신규 테마 '어비스' 업데이트 예고

등록일 2019년12월05일 13시48분 트위터로 보내기

 

매 시즌 색다른 테마로 분위기를 단장하는 '카트라이더'가 5일 신규 테마 '어비스'의 시네마틱 티저 영상을 공개하며, 올 겨울에는 심해 문명도시를 배경으로 찾아올 것을 예고했다.

 

이는 '갓트라이더'라는 애칭을 만든 'GOD' 테마 이후 1년 만에 추가되는 대규모 신규 콘텐츠로, 붐남해 바닷속에서 펼쳐지는 여섯 개의 트랙을 포함해 방대한 즐길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카트라이더'는 12월 12일 새로운 레이싱 경험을 제공하는 신규 테마 '어비스'를 시작으로 아이템 지원 시스템, 신고 시스템 등 유저들의 의견을 반영한 다양한 업데이트를 선보인다. 게임 개발을 담당하는 넥슨 조재윤 리더는 “다가오는 겨울에는 이색적인 심해 풍경을 배경으로 질주하면서 '카트라이더'만의 재미를 다시금 느껴보길 바란다”고 전했다.

 

심해 문명도시 '어비스'의 신비로운 분위기 담은 신규 트랙 6종 선보여

 



독특한 세계관을 지닌 신규 테마 '어비스'는 디테일한 설정으로 유저들이 새로운 콘텐츠에 몰입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한다. 오래 전 발전된 문명을 보유하고 있었으나 화산 폭발 때문에 붐남해 바닥으로 가라앉은 도시 '어비스'는 바닷속에서 독자적으로 문명을 유지해왔다.

 


 

이러한 스토리를 바탕으로 '숨겨진 바닷길', '바다의 인도자' 등 여섯 가지 종류의 신규 트랙이 추가된다. 화려한 중심지부터 낙후된 외곽까지 '어비스'의 다양한 모습을 담은 해당 트랙에서는 레이싱 도중 해파리, 물고기와 같은 신비로운 심해 생명체를 만날 수 있으며, 오래된 기계식 건축물을 배경으로 '어비스'만의 독특한 분위기를 확인할 수 있다. 또 수면 위아래를 넘나들면서 순발력 넘치는 컨트롤을 펼칠 수도 있다.

 

바닷속에서 방금 나온 듯한 개성있는 캐릭터 및 카트바디 업데이트

 



'어비스' 안에서 펼쳐지는 흥미로운 시나리오와 신규 캐릭터, 카트바디 또한 테마 업데이트의 주요 볼거리다. 이곳에서 지내는 대부분의 인물들은 바다 밖에 대한 사실을 잊고 지내지만, '어비스'의 지배자 '머구리'는 지상으로 진출하겠다는 꿈을 잊지 않는다.

 

이에 '머구리'는 바다와 지상 어느 곳에서든 생활할 수 있는 특별한 힘을 지닌 '나린', '너울' 남매를 이용하고 악당 '로두마니', '투탑'과 동맹을 맺어 꿈을 실행할 계획을 세운다. 이러한 스토리 아래 새롭게 등장하는 카트바디는 스팀펑크 스타일의 외관이 특징으로, 날렵한 우주선 모양의 잠수함 '가피시 X'와 흰 고래의 모습을 띈 '모비딕 X'과 같은 다양한 카트바디를 선보일 예정이다.

 

테마 세계관 표현해낸 특별 주제곡과 BGM으로 몰입도 UP

 



넥슨은 한편 신규 테마에 대한 분위기를 더욱 효과적으로 전달하기 위한 다양한 음악들을 공개했다. 먼저 인기 뮤지션 AKMU가 부른 '어비스' 테마송 'Drift'는 바닷가에서 펼쳐지는 상쾌한 감성을 담아내며 유저들 사이에서 호평을 얻어, 곡 작업을 그린 메이킹 필름은 공개 일주일 만에 유튜브 조회수 35만 건을 넘어섰다.

 

이와 함께 '어비스 웨이브', '심해의 지배자' 등 총 5개 트랙으로 구성된 테마 BGM 앨범도 디지털 음원으로 정식 출시됐다. 스팀펑크 스타일의 심해도시 컨셉에 맞춰 묵직하고 진중한 음악들로 이루어져 있으며, 특별한 사연이 있는 '어비스' 캐릭터들의 스토리를 풀어낸 곡들을 통해 테마 세계관을 탐방할 수 있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뉴스센터 게임정보

화제의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