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유저들과 함께 성장하는 R등급 게임이 될 것" 넥슨 신작 '카이저' 6월 7일 정식 오픈 확정

등록일 2018년05월16일 12시00분 트위터로 보내기

 

넥슨은 16일, 서울 광화문 포시즌스호텔에서 자사가 서비스할 예정인 신작 모바일 MMORPG ‘카이저’를 공개하는 공식 기자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넥슨 이정헌 대표, 박재민 모바일사업 본부장, 패스파인더에이트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게임 소개 및 서비스 계획, 질의응답이 이어졌다.

 


 

넥슨 박재민 모바일사업본부장 “넥슨은 2018년에도 넥슨의 색깔을 갖춘 모바일게임을 선보일 것이다. 카이저는 3년간 70여명의 개발자가 개발한 모바일MMORPG다. 곧 서비스를 시작할 게임에 대한 많은 관심과 성원 부탁드린다”라고 밝혔다. 

 

카이저는 NHN퍼블리싱 총괄, 팜플 대표를 역임한 서현승 대표와 ‘리니지2’ PD를 역임한 채기병 이사 및 ‘테라’, ‘R2’ 등 다수의 MMORPG를 개발한 개발자들이 모여서 설립된 신생 개발사 패스파인더에이트가 개발한 첫 모바일 MMORPG이자 넥슨이 ‘다크어벤저’, ‘AxE’, ‘야생의 땅:듀랑고’에 이어 선보이는 네 번째 오리지널 IP게임이다. 

 

 

전사, 암살자 마법사, 궁수 등 직관적인 캐릭터를 앞세운 카이저는 4제곱킬로미터에 달하는 광대한 오픈필드에서 펼쳐지는 동맹과 대립의 플레이를 중심으로 하는 하드코어 MMORPG다. 게임은 유저 자신이 노력으로 축적할 수 있는  ‘부’, 다른 이들이 인정하는 명예 ‘명예’, 개인 및 단체의 힘을 나타내는 ‘권력’ 등 MMORPG 고유의 재미를 강조했다. 

 

 

특히 개발사가 개입하지 않는 유저와 유저 사이의 자유시장 경제, 길드 단위의 전투를 통해 자원을 독점적으로 영위할 수 있는 장원 쟁탈전, 자유로운 PK등 직관적인 게임성을 위해 넥슨 모바일게임 중 최초로 R(18세)등급을 지향한다. 

 

지난 비공개테스트에서 30~40대 유저들에게 호응을 얻은 카이저는 6월 4일 사전 오픈을 시작으로 6월 7일 정식 오픈을 시작한다. 정식 오픈버전에서는 1대1 거래 및 장원쟁탈전, 길드 콘텐츠 등 일반적인 모바일 MMORPG가 가지고 있는 대다수의 콘텐츠를 탑재해 서비스할 예정이다. 

 

 

패스파인더에이트 서현승 대표는 “이 자리를 빌어 카이저의 개발에 많은 도움을 준 모든 분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 패스파인더에이트는 설립 이후 최고의 스튜디오가 되기 위해 노력했다. 우리가 생각하는 MMORPG의 재미의 원천은 유저들이 자발적으로 만들어가는 상호작용에 있다고 생각한다. 카이저는 이러한 유저들의 눈높이에 맞춘 게임이 될 수 있도록 개발했다. 오랫동안 게임을 서비스 할 수 있도록 유저를 이끄는 것이 아닌 유저와 함께 성장하는 게임이 될 수 있도록 많은 관심과 성원 부탁드린다”라고 밝혔다. 

 

한편, 이날 간담회에서는 카이저의 홍모모델 배우 유지태가 깜짝 방문해 게임에 대한 애정을 표현했다.

 

배우 유지태는 “그동안 광고를 여러편 제작했지만 게임 광고는 처음이라 기쁘고 설레는 마음이 있다. 카이저는 압도적인 그래픽과 광활한 필드가 인상적인 게임으로 오랫동안 게임이 흥행할 수 있도록 많은 관심을 부탁드리며 저 또한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박종민 기자 (jjong@gamefocus.co.kr) 이기자의 다른뉴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뉴스센터 게임정보

포토뉴스

화제의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