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韓 블록체인 NFT 게임의 미래를 논하다... 한국게임미디어협회 주최 '대한민국 NFT/블록체인 게임 컨퍼런스' 성황리 종료

등록일 2022년06월24일 15시25분 트위터로 보내기


한국게임미디어협회가 주최한 대한민국 NFT/블록체인 게임 컨퍼런스가 23일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컨퍼런스는 국내외 게임업계가 큰 관심을 갖고 지켜보고 있는 NFT와 블록체인게임 시장을 선도하고 있는 게임업계 관계자의 경험을 공유하고 향후 청사진에 대해 논의하는 장임을 입증했다.

 

이날 컨퍼런스는 한국게임미디어협회 이택수 회장이 개회사를 통해 NFT와 블록체인 기술의 미래에 대한 기대와 이를 지켜보는 기자와 매체의 역할을 강조하며 시작되었다.

 

이번 컨퍼런스에서는 메타버스의 미래에 대한 견해와 현상황에 대한 진솔한 논의가 이어졌다. 위메이드, 엑스엘게임즈, 컴투스, 라이징윙스, 메타플래넷 등 게임 업계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메타버스에 대한 관련된 기술을 정의하며 현시점에서 고려해야 할 요소와 관련된 비전을 그렸다.

 

각 관련사들은 실제 프로젝트를 진행하며 얻은 지식을 공유하는 강연도 마련했다. 샌드박스네트워크, 엑솔라, 공게임즈, 모너버스, 나이팅게일 인터랙티브, 엔픽셀 등 메타버스 관련 선발 주자들이 참여해 발생한 문제와 이에 대한 해경 방안을 자사의 사례를 들어 경험을 공유하여 주목을 받았다.

 

게임포커스가 성황리에 마무리된 이번 컨퍼런스에 대해 정리해보았다.

 



 

'C2X', '메타 토이 드래곤즈', '메타픽셀' 등 게임 및 관련 기술 개발 사례를 다룬 강연 인기

'C2X', '메타 토이 드래곤즈', '메타픽셀' 등 게임사 및 관련 기업들이 블록체인 관련 프로젝트를 진행하며 발생한 문제와 이에 사용한 해결방법 등을 들려주고, 앞으로의 비전에 대해 설명하는 강연이 많은 주목을 받았다.

 

컴투스는 '테라플랫폼' 사태 이후로 메인넷을 교체해야 했던 위기를 극복한 사례를 들며 강연을 진행했다. 해당 강연을 통해 컴투스는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독자적인 메인넷 구축을 선택한 이유와 'C2X'의 방향성을 설명해 큰 호응을 얻었다. 이에 더해 컴투스는 연내 약 20여 종에 이르는 웹 3.0 블록체인 게임의 라인업을 준비 중이라고 밝혔고, NFT 서비스 및 그룹사 및 여러 기업과의 전략적 파트너십을 통해 다양한 DApps 생태계 조성에 나설 계획이라고 전하며 자사가 준비 중인 메타버스에 대한 비전을 제시했다.

 

샌드박스네트워크는 자사가 웹 3 사업에 집중하게 된 이유를 이야기하며, '메타 토이 드래곤즈' 프로젝트에 대한 설명을 이어갔다. 샌드박스네트워크는 해당 프로젝트의 가치를 높이기 위해 자사가 시도한 다양한 방법을 공유했고, 아직 별도의 토큰을 발행하지 않은 이유와 자사가 보유한 다양한 크리에이터와의 연계 등의 장점을 강조하며 샌드박스네트워크가 그리는 비전을 제시해 많은 공감을 얻었다.

 



 

또한, 엔픽셀은 산재되어 있는 메타버스의 개념을 정립하고, P&E, NFT를 연결짓는 방식을 공개했다. 엔픽셀은 P2E(play to earn)와 P&E(play & earn)의 차이점을 농부가 감자를 생산하는 구조에 빗대어 이해하기 쉬운 강연이었다는 평가다. 이와 함께 엔픽셀은 탈중앙화된 경제 속에서 강력한 자사 IP에 NFT를 접목시킨 새로운 경제 시스템 '메타픽셀(METAPIXEL)'을 소개하며 자사가 그리는 비전을 제시해 후발 주자들의 고민을 덜어주었다.

 

이외에도 메타플래닛은 자사의 NFT 통합 플랫폼과 P2E 게임의 실제 서비스 사례를 예시로 들며 메타버스 후발주자들에 대한 조언을 아끼지 않았으며, 나이팅게일 인터렉티브는 빠르게 변화하고 있는 시장에서 성공하기 위해서는 '패스트 무버'가 되어야 함을 강조했다.

 



 

성황리에 마무리된 대한민국 NFT/블록체인 게임 컨퍼런스

'대한민국 NFT/블록체인 게임 컨퍼런스'는 게임업계의 미래 기술로 주목받고 있는 블록체인과 NFT의 현황을 살펴보고 그 미래를 준비하고 있는 업계의 목소리를 들을 수 있는 시간이었다는 평가가 주를 이룬다.

 

이날 행사는 업계인들을 대상으로 하는 유료 컨퍼런스임에도 모든 강연의 사전예약이 조기 마감되는 등 많은 참가자가 모이고 관심을 가져주어 블록체인 및 NFT 기술에 대한 높은 관심을 입증했다.

 

또한, 국민의힘 김영식 의원과 디불어민주당 윤영찬 의원 역시 축사를 전하며 정치권에서도 블록체인 및 NFT 게임산업에 지대한 관심을 갖고 있음을 알렸다. 두 의원은 각각 "게임업계는 이 같은 행사를 기회로, 산업 발전과 시장 경쟁력을 높이는데 더 노력해 달라", "오늘 행사는 NFT와 블록체인 기술 융합이 가속되는 가운데 새로운 기술을 보여줄 수 있는 아이디어를 공유하는 자리"라며 이번 컨퍼런스의 중요성을 피력했다.

 

한편, 한국게임미디어협회는 이번 컨퍼런스를 계기로 향후 국내 게임산업의 블록체인 및 NFT 기술과 비즈니스 발전을 위해 적극적으로 지원하며, 언론의 사명인 감시와 비판의 역할도 충실히 수행 한다는 계획이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취재기사 기획/특집 게임정보

화제의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