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코로나19 피해 복구 위한 게임사 기부 이어져, 넷마블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성금 20억원 기부

등록일 2020년02월28일 17시53분 트위터로 보내기

 

넷마블(대표 권영식 이승원)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위기 극복을 위해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성금 20억원을 기부했다.

 

넷마블과 최근 계열사로 편입된 코웨이(대표 이해선)가 각 10억원씩 성금을 출연해 전국재해구호협회 희망브리지에 일괄 기부했다.

 

전국재해구호협회는 이 성금을 방호 물품, 진단키트 등 의료물품 부족 상황에 직면한 전국 의료진들과 의료·복지 시설 방역 지원에 사용할 예정이다.

 

넷마블은 "전국 의료진들이 방호·예방 물품 부족으로 큰 어려움을 겪고 있어, 이들의 노고를 위로하고 위기상황을 극복하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말했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공직선거법 제82조의 6에 의거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운동 기간인 2020년04월02일 부터 2020년04월14일 까지 게임포커스 기사에 대한 댓글 서비스가 중단됨을 알려드립니다.
독자분들의 양해를 부탁드립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뉴스센터 게임정보

화제의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