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국제교류연맹-대전광역시, IEF 2021 국제 e스포츠 페스티벌 국가대표 선발전 4일 진행

등록일 2021년12월02일 10시24분 트위터로 보내기

 

사단법인 국제교류연맹(공동회장 이광재·남경필)과 대전광역시(대전광역시장 허태정)가 오는 12월 중국에서 열리는 ‘IEF 2021 국제 e스포츠 페스티벌’에 출전할 한국 대표 선발전을 12월 4일과 5일 양일간 실시한다.

 



 

‘IEF 2021 한국 e스포츠 챔피언십 & 국가대표 선발전’은 모두 온라인을 통해 진행되며, 예선전을 통과하여 본선에 진출한 각 게임별 16개 팀이 경합을 벌이게 된다.

 

이번 선발전에서 승리를 거두는 각 게임별(리그오브레전드, 하스스톤, 배틀그라운드) 3개 팀은 12월 열리는 ‘IEF 2021 국제 e스포츠 페스티벌’에 대한민국 대표로 참가할 예정이다.

 

‘IEF 2021 국제 e스포츠 페스티벌’은 엑스포 과학공원 내 첨단과학관에 위치한 대전 e스포츠 경기장에서 12월 10일 ~ 12일, 3일간 개최되며, 치열한 경쟁 끝에 진출한 15개국의 100개팀의 선수들이 자국의 자존심을 걸고 한판 승부를 펼치게 된다.

 

대전 e스포츠 경기장은 중부권 최초로 개장한 e스포츠 상설 경기장으로 500석 규모의 주경기장을 갖추고 있으며, 이번 ‘IEF 2021 국제 e스포츠 페스티벌’이 지역 사회의 게임산업 발전에 일조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와 함께 위드 코로나 상황 속에서 건강한 게임 문화 조성을 위해 진행중인 IEF 비대면 걷기 챌린지 이벤트는 오는 12월 10일 종료된다.

 

금일 기준 약 3만 5천명이 신청하는 등 성황리에 진행중이며, 대한민국의 건강한 게임문화를 응원한다는 모티브 아래 많은 이용자들의 참여가 이어지고 있다.

 

IEF 비대면 걷기 챌린지 이벤트는 12월 10일까지 구글 플레이 및 앱스토어에서 워킹 챌린지 프로그램 ‘워크온’을 다운로드 받으면 동참할 수 있다.

 

한편 올해로 17회를 맞이하는 ‘IEF’는 한국과 중국의 공식 후원 아래 지난 2005년 중국 북경에서 첫 대회 이후 올해까지 대회를 꾸준히 이어오며 양국의 문화교류와 e스포츠 산업 발전에 기여하고 있다.

 

또한 올해 ‘IEF 2021 국제 e스포츠 페스티벌’은 문화체육관광부, 한국 콘텐츠진흥원에서 후원하고, 사단법인 국제교류연맹과 대전광역시가 공동 주최하며, OP.GG, 삼양식품, 삼양원동문화재단 등에서 지원한다.

 

‘IEF 2021’ 리그 세부 정보는 공식 웹사이트에서 확인할 수 있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취재기사 기획/특집 게임정보

화제의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