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1인 미디어 국내 대표 플랫폼 '아프리카TV', 라이브 스트리밍부터 NFT까지 앞서가는 1인 미디어 토종 개척자

등록일 2022년03월10일 13시10분 트위터로 보내기

 

1인 미디어 플랫폼에서 탄생하는 독창적인 콘텐츠와 문화는 이제 전 세계적으로 영향력을 키워나가고 있다.

 

이러한 1인 미디어 산업 시장을 개척하고 있는 대표적인 기업 중 하나가 바로 토종 국내 기업이자 대표 1인 미디어 플랫폼인 '아프리카TV'다.

 

1인 미디어 산업 성장의 배경으로 흔히 글로벌 기업인 유튜브를 떠올리는 사람들이 많지만, 아프리카TV는 늘 한 발 앞서 1인 미디어 산업 시장을 개척하고 있었다.

 

실제로 1인 미디어 산업이 폭발적으로 성장하기 전인 2000년대 중반, 아프리카TV는 '라이브 스트리밍'을, 유튜브는 'VOD'를 기반으로 서비스를 시작했다. 아프리카TV는 대표 서비스 라이브 스트리밍뿐 아니라, 창작자 후원 시스템, 라이브 커머스, 블록체인을 기반으로 한 NFT 콘텐츠 마켓플레이스 등 재능과 끼를 가진 창작자가 플랫폼에서 활동할 수 있는 다양한 방안들을 유튜브보다 빠르게 도입했다.

 

아프리카TV와 유튜브의 서비스 시점 비교표
 


유튜브보다 한발 앞서 라이브 스트리밍 시작한 아프리카TV
이제는 익숙한 '먹방', '라이브 커머스'와 같은 콘텐츠는 모두 라이브 스트리밍을 기반으로 한 콘텐츠다. 일방향적인 VOD에 비해 라이브 스트리밍은 유저와 창작자가 실시간으로 소통할 수 있고, 상호 작용을 하며 함께 콘텐츠를 만들어나간다는 점에서, 새로운 서비스나 문화가 생겨나기에 더 적합하다.

 

아프리카TV가 라이브 스트리밍 서비스를 시작한 것은 2005년 5월로 실시간 라이브 스트리밍 'W(더블유)'의 베타 서비스를 시작했고, 약 7개월 뒤인 2006년 3월에 'afreeca'라는 정식 서비스를 출시했다. 출시 당시, 아프리카TV의 라이브 스트리밍 서비스는 특별한 기술이나 장비 없이도 손쉽게 인터넷을 통해 1인 콘텐츠를 즐길 수 있다는 점에서 큰 주목을 받았다.

 

유튜브는 이보다 한발 늦은 2010년에야 라이브 스트리밍 서비스 시장 진출을 공식화했다. 이전에도 간헐적으로 라이브 스트리밍 형태의 서비스를 선보였으나, 특정 방송국의 라이브 중계를 동시 송출한 정도일 뿐 지금의 라이브 스트리밍 서비스와는 다소 거리가 멀었다.

 

국내 1인 미디어 플랫폼 ‘아프리카TV
 


창작자 후원책 마련 위해 아프리카TV 기부경제선물을 벤치마킹한 유튜브의 '슈퍼챗'
아프리카TV는 라이브 스트리밍 서비스를 론칭한 지 1년 뒤인 2007년, 유저가 BJ에게 후원을 할 수 있는 기부경제선물 시스템을 갖추는 등 창작자를 지원할 수 있는 경제 생태계를 구축하며, 서비스를 활성화시켜나갔다. 반면, 유튜브는 라이브 스트리밍 서비스에서는 별도의 보상책을 마련하지 못했다.

 

결국 유튜브는 2017년 1월 라이브 스트리밍을 진행하는 창작자에 대한 보상책 '슈퍼챗'을 선보였다. 슈퍼챗은 유튜브 생방송 중 채팅창을 통해 시청자가 BJ에게 일정 금액을 송금할 수 있도록 한 기능으로, 출시 당시 일각에서 아프리카TV의 기부경제선물 모델을 벤치마킹한 것 아니냐는 의견이 제기됐다.

 

또, 유튜브뿐만 아니라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틱톡 등 해외 SNS 플랫폼를 비롯해 네이버 등 다양한 국내외 기업들은 창작자 보상책 마련을 위해 아프리카TV의 기부경제모델을 벤치마킹한 사례가 있다.

 

아프리카TV의 창작자 후원 시스템을 벤치마킹한 기업들의 후원 시스템
 

 

'라이브 커머스', 'NFT' 이용자 중심의 경제 생태계 조성에도 앞선 아프리카TV
유튜브는 지난 2월 11일 대체불가토큰(NFT)을 활용해 크리에이터의 수익을 지원하겠다고 10일(현지시간) 선언했다. 같은 날 닐 모한 CPO는 올해 유튜브 로드맵 중 하나로 쇼핑 기능을 포함한다고 발표했다.

 

이처럼 플랫폼을 이용하는 창작자들이 새로운 수익을 올릴 수 있는 비즈니스모델로 주목받고 있는 라이브 커머스와 NFT도 아프리카TV가 한발 앞서 도입했다. 아프리카TV는 2020년도 하반기부터 다양한 파트너들과의 협업을 통해 BJ와 함께하는 다양한 라이브 커머스 콘텐츠를 선보이고 있다.

 

특히, 라이브 커머스 진행시 상품 판매액의 일정 부분이 창작자에게 돌아가기 때문에, 새로운 수익 창출의 기회로도 주목받았다.

 

3월 2일 진행된 BJ액션홍구 삼겹살데이 굴리점퍼 라이브 커머스 장면
 

또한, 지난해 11월에는 인기 BJ들의 생방송 다시보기 VOD, '최고의 순간'을 담은 레전드 영상이나 e스포츠 명경기와 같은 하이라이트 VOD, BJ의 모습을 3D 캐릭터로 구현한 BJ 아바타(Avatar) 등의 상품을 NFT 경매 방식으로 구매하며 투자할 수 있는 블록체인 기반의 NFT 콘텐츠 마켓플레이스 'AFT(AFreecaToken)마켓'도 론칭했다.

 

지난해 11월 론칭한 블록체인 기반의 NFT콘텐츠 마켓플레이스 ‘AFT(AfreecaToken)마켓’
 

이 밖에도 지난 1월에는 참여자들이 '아바타'를 통해 자유롭게 실시간으로 소통하며, 함께 라이브 스트리밍, 채팅, 메세징, 게임 등 다양한 경제 활동을 펼칠 수 있는 메타버스 플랫폼 '프리블록스(FreeBlox)'의 오픈 베타에 나서는 등 창작자와 BJ를 이어주는 경제 생태계를 마련해나가고 있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취재기사 기획/특집 게임정보

화제의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