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유비소프트 '어쌔신 크리드 발할라' 첫번째 확장팩 '드루이드의 분노' 정식 출시

등록일 2021년05월13일 10시56분 트위터로 보내기

 

유비소프트 엔터테인먼트(Ubisoft Entertainment)는 자사의 액션 어드벤처 게임 '어쌔신 크리드 발할라(Assassin's Creed Valhalla)'의 첫번째 확장팩인 '드루이드의 분노(Wrath of the Druids)'를 정식으로 출시했다고 13일 밝혔다.

 

어쌔신 크리드 발할라 드루이드의 분노는 Xbox Series X|S, Xbox One, PlayStation5, PlayStation4, Windows PC 등 어쌔신 크리드 발할라를 지원하는 모든 게임 플랫폼에서 즐길 수 있다. 플레이어는 야성적인 바이킹 전사 ‘에이보르'가 되어 아름답고 신비한 아일랜드로 모험을 떠나 고대 드루이드 숭배 집단인 ‘다누의 아이들'의 미스터리를 풀게 된다.

 

유비소프트 보르도(Ubisoft Bordeaux)가 개발한 어쌔신 크리드 발할라 드루이드의 분노는 새로운 자원 수집, 동맹 형성, 무역로 장악, 국가 무역 등 게임 내 새로운 기능과 다양한 콘텐츠를 포함하고 있다. 특히 플레이어는 이번 확장팩에서 새로운 유형의 양손 무기인 ‘낫'을 사용할 수 있으며 바이킹 경례, 연막 화살, 아일랜드 사냥개 소환, 낫 콤보 등 새로운 능력과 기술도 익힐 수 있다. 

 

어쌔신 크리드 발할라 드루이드의 분노는 오래 전 실종됐던 에이보르의 옛 사촌인 ‘바리드'가 에이보르를 아일랜드로 소환하며 이야기가 시작된다. 이들은 아일랜드의 고위 왕인 ‘플랜 시나'에게 착출되고 이후 전쟁을 벌이는 여러 세력들을 하나로 통합해야 하는 위험한 임무를 맡게 된다. 

 

어쌔신 크리드 발할라 드루이드의 분노의 배경이 되는 켈트 아일랜드는 갤릭 신화와 전통 민속이 어우러진 새로운 모험지대로 으스스한 숲 속과 눈부신 자연 경관을 자랑한다. 플레이어는 다양한 퀘스트 수행과 함께 거인의 둑길, 타라 언덕, 검은 돼지의 방벽, 벤 벌벤 등 유명한 역사적 랜드마크도 함께 탐험하며 켈트 아일랜드의 압도적인 스케일과 섬세한 연출을 만날 수 있다.

 

어쌔신 크리드 발할라 드루이드의 분노는 어쌔신 크리드 발할라의 메인 스토리를 끝내지 않아도 즐길 수 있으며 게임을 즐기기 위한 필수 도달 레벨도 존재하지 않아 누구나 쉽게 에이보르의 새로운 여정에 동참할 수 있다. 

 

유비소프트 몬트리올 주도로 개발된 어쌔신 크리드 발할라는 잉글랜드 암흑시대의 잔혹한 시대적 배경을 기반으로 역동적이고도 아름다운 오픈 월드를 구현해 기존 게임들과는 비교를 거부할 정도의 사실적인 게임 경험을 선사한다. 이번에 출시된 드루이드의 분노를 포함한 어쌔신 크리드 발할라의 세부 정보는 공식 웹사이트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취재기사 기획/특집 게임정보

화제의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