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매출 상위권 진입 '파이널기어', 빌리빌리 "국내 성과 힘 입어 꾸준히 업데이트 선보이겠다"

등록일 2021년06월03일 23시45분 트위터로 보내기

 

빌리빌리의 신작 '파이널기어'가 국내 구글플레이 최고 매출 순위 3위를 기록하는 등 초반 흥행 몰이에 나섰다. 빌리빌리 측은 국내 성과에 힘 입어 앞으로도 꾸준히 신규 업데이트를 진행한다는 계획이다.

 

'파이널기어'는 플래시윙이 개발하고 빌리빌리가 국내에 서비스 중인 모바일 수집형 RPG로, 중국 현지에서는 '중장전희'라는 이름으로 서비스되고 있다. 게임은 다양한 미소녀 캐릭터 뿐만 아니라 '메카닉'을 소재로 활용해 다양한 기체들을 수집하고 전투에 출격시키는 재미를 느낄 수 있다.

 

특히 서브컬쳐 중에서도 비주류에 속하는 '메카물'이지만 '파이널기어'는 국내 서비스 약 일주일 만에 구글 플레이 최고 매출 순위 3위까지 올라선 바 있다. 비슷한 시기 서브컬쳐 겨냥 신작 게임이 출시되지 않은 영향도 있지만, 그 못지 않게 '자기 만족'에 기반한 가성비 좋은 BM을 선보인 것 역시 이유로 분석된다.

 

빌리빌리 측은 국내 성과에 대해 감사의 마음을 전하는 한편, 한국 성적을 기반으로 앞으로도 꾸준히 신규 업데이트를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현재 해외 서비스 버전에 비해 빨리 높은 성능의 캐릭터가 게임에 등장한 가운데, 국내 서비스 버전에서 어떤 장기적인 계획을 가져갈 것인지 지켜볼 필요가 있다.

 

빌리빌리 측 관계자는 "한국 이용자들의 사랑을 받아 이뤄진 탄탄한 성적을 기반으로 앞으로도 신규 업데이트를 꾸준히 진행할 예정"이라며 "한국 이용자 분들께서 게임에 많은 사랑과 관심을 준 점에 대해 감사하게 생각하고 있으며, 건의 사항에 귀를 기울이며 최상의 업데이트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취재기사 기획/특집 게임정보

화제의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