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엔픽셀 '그랑사가' 유튜브 웍스 어워즈 국내 최초 '그랑프리' 수상

등록일 2021년11월17일 16시19분 트위터로 보내기

 

엔픽셀(공동대표 배봉건, 정현호)은 자사의 첫 프로젝트 '그랑사가'에서 진행한 광고 캠페인 '연극의 왕'이 구글이 선정한 '유튜브 웍스 어워즈(YouTube Works Awards)'에서 국내 최초로 그랑프리를 수상했다고 17일 밝혔다.

 

'유튜브 웍스 어워즈'는 매년 유튜브 플랫폼을 통해 진행된 마케팅 캠페인 중 우수 브랜드를 선정하는 시상식으로, '그랑사가(연극의 왕)'는 최고의 작품에게 수여되는 '그랑프리'를 국내 최초로 수상하는 한편 추가로 '베스트 유튜브 브랜딩 캠페인:인지도 증대 부문'과 '베스트 유튜브 액션 캠페인:모바일/앱 성장 부문' 등 각각 2개 부문에서도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연극의 왕'은 그랑사가 출시에 맞춰 진행된 마케팅의 일환으로 유아인, 신구, 양동근, 이경영, 조여정, 박희순, 태연 등 주연급 배우진의 화려한 캐스팅과 함께 햄릿, 로미오와 줄리엣, 아더왕 등 명작의 대사 및 설정들이 독특한 콘셉트로 어우러져 유튜브 조회수 1,070만 회를 돌파하는 등 대중의 관심을 받았다.

 

이번 심사는 광고 및 마케팅 등 각계 전문가들로 구성됐으며, 그랑사가는 시청자는 물론 마케팅 분야에서 파격적이면서도 창의적인 광고 캠페인 전개, 신규 IP로 사전예약자 500만 명 이상을 달성하는 성과 등을 높이 평가 받으며 그랑프리 및 2개 부문에 선정됐다.

 

엔픽셀 기윤서 사업마케팅 실장은 “국내 모바일게임 시장은 다양한 신규 게임이 입점하고 사라지는 치열한 시장이기에 콘텐츠를 활용한 브랜드 인지도 향상에 주력했다”며 “'올해 최고의 어그로(aggro)다'라는 다수의 시청자 댓글에서 당초 캠페인을 기획했던 취지가 유감없이 전달된 것 같다”고 전했다.

 

한편, '그랑사가'는 지난 1월 엔픽셀이 선보이는 첫 번째 프로젝트로 오는 18일 일본 서비스를 앞두고 있으며, 일본에 출시된 국내 게임 중에서 역대 최다 기록인 사전예약자 400만 명을 돌파하며 기대감을 모으고 있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취재기사 기획/특집 게임정보

화제의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