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NHN '코미코', 신인 작가 발굴 위한 '글로벌 코믹 챌린지' 공모전 개최

등록일 2021년05월17일 09시49분 트위터로 보내기

 

NHN(대표 정우진)의 종합 엔터테인먼트 플랫폼 ‘코미코(comico)’가 글로벌 웹툰 신인 작가를 발굴하기 위한 ‘글로벌 코믹 챌린지(Global Comic Challenge)’공모전을 개최한다고 17일 밝혔다.

 

‘글로벌 코믹 챌린지(Global Comic Challenge)’는 한국, 일본 NHN 코미코와 북미 포켓코믹스가 공동으로 진행하는 글로벌 웹툰 공모전으로, 수상자에게는 한국, 미국, 일본 3개국 코미코 사이트 및 중국에 정식 연재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다.

 

공모전 접수는 6월 1일부터 7월 31일까지 진행되며, 신인/경력 웹툰 작가 누구나 개인/팀 단위로 지원할 수 있다. 응모는 전 연령 관람가 작품이라면 장르와 소재에 제한이 없으나, 최소 30화 이상 연재 가능한 작품이어야 한다.

 

최종 선정된 수상자에게는 ▲ 총 5,500만원 규모의 상금 (대상 1명 2,000만 원, 최우수상 2명 1,000만 원, 장려상 3명 500만 원) 과 함께 ▲한국, 미국, 일본, 중국 4개국에 작품을 동시 연재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당선작은 내부 심사를 거쳐 10월 1일 발표될 예정으로, 보다 자세한 일정 및 접수 방법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NHN 김일경 코미코사업본부 이사는“차세대 글로벌 웹툰 시장을 이끌 ‘원석 작가’분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코미코(comico)는 잠재력 있는 IP 발굴에 앞장서, 신진 작가들의 글로벌 진출을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코미코(comico)’는 2013년 일본을 시작으로 한국, 대만, 태국, 북미 등에 서비스하며 전세계 3천 900만 누적 다운로드를 기록 중인 대표적인 글로벌 웹툰 플랫폼이다. 검증된 작품을 다국적 서비스로 제공해 한국 웹툰 작가들의 해외 시장 진출을 견인하고 있으며, 공모전을 통해 역량 있는 웹툰 작가 발굴•육성은 물론, 글로벌 콘텐츠 확보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취재기사 기획/특집 게임정보

화제의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