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글로벌 10억 다운로드 돌파 '블루스택', 속도 빨라진 '블루스택5' 19일 론칭 예고

등록일 2021년05월18일 17시42분 트위터로 보내기



 

글로벌 누적 다운로드 수 10억건을 돌파한 모바일 게이밍 플랫폼 블루스택(대표: Rosen Sharma)이 속도와 성능에서 월등해진 'BlueStacks 5(이하, 블루스택5)'를 19일 론칭한다.

 

'블루스택' 서비스 이래 가장 큰 업데이트가 될 '블루스택5'는 기존 버전인 '블루스택4'에 비해 50% 적은 메모리 소모와 ARM 지원으로 최고의 성능을 끌어낸 것이 특징이다. 프레임 고정, 장시간 플레이, 에코 모드와 같이 다양한 고급 기능도 개선되었다. 내부적으로 Robusta라는 코드명으로 시작한 '블루스택5' 개발 프로젝트는 최소한의 메모리를 사용하고, ARM을 지원하기 위해 소프트웨어를 처음부터 다시 개발하는 과정을 거치기도 했다.

 

'블루스택5' 수석 설계자인 Sharad Agarwal은 "우리의 앱 컨테이너 기술은 크롬북의 안드로이드나, 맥의 iOS에는 없는 구성 요소로, 이를 사용하면 개발자는 추가 작업 없이 PC와 Mac 등 기타 장치에서 실행되도록 게임을 최적화할 수 있다"며 "바이너리 변환 역시 필요하지 않기 때문에 x86 기기보다 이점이 있으며, 지난 3년간의 작업을 통해 ARM에 대한 지원이 가능하다"고 전했다.

 

특히 일반적인 블루스택의 이용자는 하루 평균 5시간을 모바일 게임에 사용하고 있는 만큼 이번 '블루스택5'는 사용자 편의성과 게임 플레이 환경을 개선하는 데 집중했다.

 

많은 게이머들이 디스코드와 인터넷 이용, 게임 플레이 등의 멀티 태스킹을 동시에 실행하는 것을 고려해 출시된 이번 업데이트 버전은 많은 부분에서 업그레이드된 멀티 인스턴스 매니저와 에코 모드를 제공한다. 이를 통해 이용자는 '블루스택'과 PC의 다양한 작업을 동시에 이용하더라도 지연 현상이 없으면서도 더욱 정교한 게임 컨트롤, 인터페이스 등에서 향상된 기능을 경험할 수 있다.

 

블루스택의 로젠 샤르마 대표는 "첫 출시 이후 10억 회 이상 다운로드 된 '블루스택'은 전 세계 5억 명 이상의 이용자 의견에 항상 귀 기울이고 있다. 많은 게이머들이 사용하기 쉽고, 높은 스펙의 하드웨어를 요구하지 않는 빠른 플랫폼에서 몰입감 높은 게임 플레이 경험을 하고 싶다는 니즈를 가지고 있고, 이를 반영하여 수백만 게이머의 기대를 만족시킬 수 있는 '블루스택5'를 출시했다"고 말했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취재기사 기획/특집 게임정보

화제의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