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후우꾸 3:3전 우승... 마도학자 강세 속에 넥슨 '던파모바일' 첫 리그 '2022 던파모바일 리그 프리시즌' 마무리

등록일 2022년06월19일 19시15분 트위터로 보내기


 

넥슨이 서비스 중인 ‘던전앤파이터 모바일(이하 던파모바일)’ PVP 최강 유저들이 맞붙는 이벤트 대회 ‘2022 던파모바일 리그 프리시즌’이 금일(19일) 서울 브이스페이스에서 개최됐다.

 

이번 대회는 3인 1팀으로 경기에 참여하는 3:3 스트리머 대장전 경기와 치열한 예선전을 뚫고 올라온 8명의 플레이어가 맞붙는 1:1 모험가 대전 방식으로 대회가 개최됐다.

 

비록 프리 시즌이지만 던파모바일로 진행되는 첫 대회인 만큼 이번 리그에 참여한 선수들의 최고의 경기력을 선보이며 플레이어들의 눈길을 끌었다.

 

스트리머 ‘로터스 레이드’ 타임어택 감스트 팀 승리

 



본격적인 고수 플레이어들의 경기 전 진행된 유명 스트리머 12인이 맞붙은 ‘로터스 레이드 타임어택’ 대전은 1파티 크루세이더, 런처, 아수라 2파티 마도학자, 런처, 크루세이더로 무난한 조합을 짠 감스트 팀이 승리했다.

 

많은 유저들이 고정 조합으로 짜는 무난한 조합을 선택한 감스트 팀과 달리 기뉴다 팀은 최근 대미지가 상향된 버서커를 중심으로 웨펀마스터와 레인저를 중심으로 팀을 짜 눈길을 끌었다.

 

하지만 기뉴다 팀은 2페이즈에서 시간을 크게 낭비하면서 감스트 팀이 로터스의 HP를 반 이상 뺀 후에야 로터스 방에 진입하면서 승패의 추는 크게 감스트 팀 쪽으로 기울었다.

 

설상가상으로 코인 관리가 완벽했던 감스트 팀과 달리 기뉴다 팀은 코인도 몇 개 남지 않아 사망 후 코인 부활로 각성기 버스트 딜을 넣는 전략도 사용하지 못했다.

 

결국 감스트 팀이 위기 없이 무난하게 로터스를 잡아내며 스트리머 이벤트 매치는 감스트 팀의 승리로 돌아갔다.

 


 

3:3 스트리머 대장전
3:3 스트리머 대장전의 결승전은 선봉으로 나선 크루세이더 노라함의 선전으로 결승에 진출한 결투장 길드 팀과 HP가 얼마 안남은 크루세이더를 포함해 공어와싸이는호빵을좋아해의 모든 선수를 마도학자인 대충대대대충 선수가 잡아내 결승에 진출한 후우꾸꾸우후오오후우꾸꾸우후(이하 후우꾸팀) 팀이 맞붙었다.

 

비록 프리 시즌이라도 이번 대회 우승 시 초대 우승자의 타이틀을 얻을 수 있는 만큼 양팀의 경기는 매우 치열하게 진행되었다.

 

양팀은 마도학자와 크루세이더 조합은 동일하고 엘레멘탈 마스터와 버서커로 팀의 색이 나뉘는 만큼 양팀의 승패는 엘레멘탈 마스터와 버서커 양 선수가 얼마나 버티느냐에 따라 나뉠 것이라고 예측됐다.

 

이를 양팀도 신경 쓴 듯 결투장 길드에서는 엘레멘탈 마스터가, 후우꾸 팀에서는 버서커가 선봉으로 나선 가운데 엘레멘탈 마스터가 버서커를 잡아내며 경기는 결투장길드가 미세하게 앞서나갔다.

 

버서커 다음으로는 4강에서 올킬을 기록한 후우꾸 길드의 마도학자가 등판해 HP가 얼마 남지 않은 엘레멘탈 마스터를 마무리하며 승부는 원점으로 돌리는데 성공했다. 결투장길드에서는 상성 상 크루세이더 보다는 마도학자 미러전이 더 유리할 것이라 판단했는지 같은 직업의 마도학자를 출전시켰다.

 

양팀의 마도학자들은 최대한 적에게 거리를 주지 않은 채 주어진 시간을 다 쓸 정도로 스킬을 쏟아 부으며 치열하게 승부했으나 결투장 길드의 마도학자가 미세하게 앞선 HP 차이로 후우꾸 팀의 마지막 주자 크루세이더를 불러냈다.

 

후우꾸 팀의 크루세이더 니팅족yt는 상대 팀의 마도학자와 크루세이더를 연이어 잡아야 하는 상황에서 침착하게 경기를 진행했다.

 

특히 승부의 쐐기를 막은 마지막 크루세이더 미러전에서는 후우꾸 팀 크루세이더의 HP가 953까지 내려가며 이대로 패배하는 듯했으나 니팅족yt는 끝까지 경기를 포기하지 않고 상대의 장판 스킬 타이밍의 허를 찌른 공격 후 자신만의 콤보를 선보이며 짜릿한 역전승을 거두는데 성공했다.

 

이번 경기 결과로 후우꾸팀은 초대 3:3 대장전 우승 팀의 자리에 오르게 되었다.

 


 

1:1 모험가 대전
1:1 모험가 대전 결승전에서는 완벽한 마도학자 콤보 전개와 거리 유지 감각을 선보인 김동욱(잔나원챔)과 크루세이더 미러전을 뚫고 올라온 이현우 선수(자힐부터)가 맞붙었다.

 

상성 상 마도학자의 여러 장판을 뚫고 근접해야하는 크루세이더의 열세가 예상되는 가운데 1경기는 용암지대를 깔고 프리스트를 유인해 유리하게 경기를 이끈 마도학자 김동욱이 가져갔다.

 

2경기 크루세이더 이현우가 승부의 흐름을 바꿀 콤보 타이밍을 잡았지만 호도르가 그 콤보를 끊어내면서 만들어낸 찬스를 놓치지 않은 김동욱이 빗자루 스핀과 장판 콤보를 완벽하게 넣으며 승리를 챙겼다.

 

2경기 결과 마도학자 김동욱이 2:0 승리하며 프리시즌 최고의 자리에 오르며 리그를 마무리했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취재기사 기획/특집 게임정보

화제의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