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블록체인과 NFT의 미래를 논하다... '대한민국 NFT/블록체인 게임 컨퍼런스' 개최

등록일 2022년06월23일 10시20분 트위터로 보내기


 

게임업계의 미래 기술로 주목받고 있는 블록체인과 NFT의 현황을 살펴보고 그 미래를 준비하고 있는 업계의 목소리를 들을 수 있는 ‘대한민국 NFT/블록체인 게임 컨퍼런스’가 판교 경기창조혁신센터 국제대회의장에서 개최됐다.

 

한국게임미디어협회(회장 이택수)가 주최하고 지디넷코리아(대표 김경묵)가 주관하는 이번 컨퍼런스는 위메이드, 엑스엘게임즈, 컴투스, 라이징윙스, 메타플래넷, 샌드박스네트워크, 엑솔라, 공게임즈, 모너버스, 나이팅게일 인터랙티브, 엔픽셀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블록체인과 NFT기술들이 게임산업에 미칠 긍정적인 영향을 점검하고자 진행됐다.

 


 

한국게임미디어협회 이택수 회장은 “우리 업계는 기술혁신으로 태동해서 비즈니스 혁신으로 성장해왔다. 과거 외산게임이 전부였던 우리나라 시장은 온라인게임을 통한 기술혁신으로 세계적인 온라인게임을 서비스하게 됐고 스마트폰으로 시장이 바뀐 이후에도 이러한 기술과 비즈니스 혁신을 이루며 성장하고 있다”며 “현재 업계는 블록체인과 NFT에 주목하고 있다. 오늘 컨퍼런스를 통해 블록체인과 NFT가 시장 변화에 긍정적인 영향을 준다면 이를 최대한 지원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으며 그렇지 않다면 비판과 감시라는 언론 본연의 역할을 할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대한민국 게임사가 여는 새로운 세상을 주제로 진행된 이날 컨퍼런스에서는 위믹스 플랫폼과 ‘미르4’ 글로벌 서비스로 블록체인 시장의 새로운 가능성을 제시한 장현국 위메이드 대표가 ‘인터게임 이코노미, 블록체인 게임의 미래’를 주제로 기조 연설을 진행한다. 

 

이와 함께 컴투스홀딩스, 엑스엘게임즈, 샌드박스네트워크 등 블록체인 게임과 NFT 관련 사업을 진행 및 준비하고 있는 기업 관계자의 강연이 진행된다. 연사들은 NFT와 블록체인 개념이 게임산업에 어떤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는지를 전망하고 이를 위해 주목해야 할 점을 소개한다.

 



 

국민의힘 김영식 의원은 축사를 통해 "게임 산업은 그동안 꾸준한 성장을 해온 대표적인 우리 문화 콘텐츠 중 하나로, 국내 일자리 창출 뿐만 아니라 해외 수출 역군으로도 잘 알려졌다"라며 "게임 산업 총 매출액은 견고한 수출 성과를 바탕으로 지난해 총 매출액 20조 원을 넘어서는 등 꾸준한 성장성을 보여줬다"라고 게임 산업의 중요도를 강조했다.

 

뒤이어 "블록체인과 게임 등 문화 콘텐츠 융합은 시대의 흐름이며, 거스를 수 없는 트랜드의 변화이기도 하다. 신기술 융합에 앞장서온 우리 게임 산업이 블록체인 기술로 새 기회를 찾고 있다는 점도 분명히 알고 있다"라며 "이번 행사가 블록체인 게임을 준비 중인 각사에 길잡이 역할을 해주기를 기대하고 있다. 게임업계는 이 같은 행사를 기회로, 산업 발전과 시장 경쟁력을 높이는데 더 노력해 달라는 부탁을 드리고 싶다"라고 말했다.

 


 

더불어민주당 윤영찬 의원은  "게임 산업은 신기술의 융합으로 성장한 만큼 어떤 업계보다 기술 혁신이 빠른 업계로 새로운 기술인 NFT와 블록체인을 빠르게 흡수하고 게임과 새로운 기술의 융합의 결과물도 엔씨소프트, 위메이드, 컴투스, 엑스엘게임즈 등 다양한 업체를 통해 등장할 것으로 예상된다"라며 "지난해 게임 업계의 화두는 'P2E'였다. 블록체인 기술을 통해 게임에 수익 창출이 더해진 것으로 작년 '미르4' 등의 게임들이 P2E 게임의 가능성을 보여줬다"라고 밝혔다.

 

이어 "블록체인 게임은 앞으로 게임의 패러다임을 바꾸고 이용자들에게 새로운 세상을 보여줄 것으로 보인다. 오늘 행사는 NFT와 블록체인 기술 융합이 가속되는 가운데 새로운 기술을 보여줄 수 있는 아이디어를 공유하는 자리로 이번 행사가 게임 산업 발전에 좋은 영향을 주길 바란다"라며 "나 또한 게임 산업의 발전을 위해 낡고 편협한 규제를 타파할 생각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진행된 ‘대한민국 NFT/블록체인 게임 컨퍼런스’는 업계인들을 대상으로 하는 유료 컨퍼런스임에도 모든 강연의 사전등록이 조기마감되며 블록체인 및 NFT 기술에 대 높은 관심을 입증했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취재기사 기획/특집 게임정보

화제의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