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가기 즐겨찾기추가 시작페이지 지원커뮤니케이션즈소개
모바일보기 회원가입 로그인
 


2017년09월26일tue  
뉴스홈 > 뉴스센터 > 해외
2017년08월14일 14시10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네덜란드 前 축구 국가대표 에드가 다비즈, 라이엇게임즈 상대 초상권 침해 소송 승소


네덜런드의 전 축구선수인 에드가 다비즈가 라이엇게임즈를 상대로 낸 초상권 침해 소송에서 승소했다.

에드가 다비즈는 최근 '리그 오브 레전드'의 '스트라이커 루시안' 스킨이 자신의 초상권을 침해했으며, 자신을 모티브로 한 스킨으로 이익을 취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로열티를 지급하지 않는다며 네덜런드 암스테르담 법원에 초상권 침해 소송을 제기한 바 있다.

(출처: 리그 오브 레전드 게임 캡처(좌), FIFA.com 포토 갤러리 캡처 (우))

그가 문제 삼은 '스트라이커 루시안' 스킨은 라이엇게임즈가 '2014 브라질 월드컵'을 기념해 제작 및 출시한 스킨으로, 에드가 다비즈의 트레이드 마크인 특수 안경과 레게 머리, 피부색 등 매우 유사한 외형을 하고 있다. 녹내장 수술 후 '피파'의 공식 허가를 받아 착용한 특수 안경과 뒤로 땋아 넘긴 레게 머리는 에드가 다비즈의 트레이드 마크다.

또한, 지난 2014년 전직 라이엇게임즈 직원이 자신의 개인 SNS에 올린 글이 에드가 다비즈의 주장에 신빙성을 더했다. 해당 직원이 SNS에 올린 글에 따르면, '스트라이커 루시안' 스킨은 '에드가 다비즈'에 영감을 받았다.

네덜런드 암스테르담 법원은 최근 '스트라이커 루시안' 스킨에는 실제 에드가 다비즈의 공격적인 플레이 스타일, 피부 색과 특수 안경, 유니폼과 역동적인 자세 등 다방면에서 유사한 점이 있다고 보고 다비즈의 손을 들어줬으며 라이엇게임즈에게 스킨 판매로 인한 수익을 에드가 다비즈에게 지급할 것을 판결했다.

라이엇게임즈 측은 법원 판결을 받아들여 항소하지 않고 에드가 다비즈에게 로열티를 지급하기로 결정했다. 다만, '스트라이커 루시안' 스킨으로 발생한 수익 금액과 지급할 로열티의 비율 금액은 알려지지 않았다.
 

뜨거운 대구의 게임 열기, 사진...
[TGS17]게임쇼를 더욱 빛내는 '...
식지 않는 '소녀전선'의 인기, ...
 

[1]
'소녀전선' 팝업스토어 운영 미숙 ...
넥슨 '던전앤파이터', 대규모 업데...
닌텐도 스위치 12월 국내 출시 확정...
라면 표지에 '왕좌의 게임' 아서 데...
[인터뷰]네이버 게임 웹툰 '소녀전...
2K 'WWE 2K18' 게임...
카카오게임즈 '검은...
'부니베어:나무 도...
캐럿게임즈 모바일 ...
CYPHERS Artbook 사이퍼즈 아트북
게임포커스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기사제보 광고및제휴문의
(주)지원커뮤니케이션즈 / 등록번호 : 서울 아01363 / 등록일자 : 2010. 09. 29 / 발행일자 : 2010. 06. 01
제호 : 게임포커스 / 발행인 : 김세영 / 편집인 : 김세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혜수
발행소 : 서울시 서초구 효령로 61 이수빌딩 401호 / 전화번호 : 02-6053-7894
게임포커스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전재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c) 2010 Global No.1 Game Media 게임포커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