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CJ엔투스 롤팀 해체? '리그오브레전드' 팀 소속 코칭스태프 및 선수 전원 계약 종료

등록일 2017년11월13일 18시45분 트위터로 보내기


CJ엔투스와 '리그 오브 레전드' 팀 소속 코칭 스태프 및 선수 전원과의 계약이 종료됐다.
 
CJ엔투스 측은 금일(13일) 공식 SNS를 통해 '리그 오브 레전드' 코칭 스태프 및 선수 전원과 계약 기간이 만료됨에 따라 계약을 종료했다고 전했다.

해당 글에서 CJ엔투스 측은 “그동안 팀을 위해 최선을 다해준 채우철 수석코치와 김대웅 코치를 비롯해 '소울' 서현석, '라쿤' 박성호, '윙드' 박태진, '캔디' 김승주, '베리타스' 김경민, '어벤저' 유선우, '퓨어' 김진선 선수 모두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라고 밝혔다.

CJ엔투스는 2013년 '아주부 프로스트'와 '아주부 블레이즈'를 인수해 '리그 오브 레전드' 팀을 창단했다. 당시 CJ엔투스 팀은 '플레임' 이호종, '엠비션' 강찬용, '샤이' 박상면, '매드라이프' 홍민기 등 수준 높은 경기력을 보유한 다수의 선수들이 포진해 강팀으로 평가받았다.

그러나 2015년 감독과 코치가 모두 팀을 떠나고 핵심 멤버들이 다른 팀으로 이적하면서 시작된 하락세는 지금까지도 계속됐다. 2016년 리빌딩에 실패하고 2부 리그로 강등된 이후에도 계속해서 고군분투 했으나 결국 결정적인 승격강등전에서 모두 패배하면서 2부 리그에 잔류하는 등 최근까지도 이렇다 할 성적을 내지 못했다.

한편, 이번 계약 종료 이후 코칭 스태프와 선수들의 거취는 아직 알려지지 않았으며, 사실상 팀 해체 수순을 밟을 것으로 보인다.


김성렬 기자 (azoth@gamefocus.co.kr) 이기자의 다른뉴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뉴스센터 게임정보

포토뉴스

화제의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