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웹젠 최고 기대작 '뮤 오리진2' 26일 CBT 시작, 김태영 대표 "해외시장 적극 공략"

등록일 2018년04월16일 11시10분 트위터로 보내기

웹젠의 최고 기대작 '뮤 오리진2'가 오는 26일 국내 정식 출시된다. 웹젠은 금일(16일)부터 '뮤 오리진2'의 사전 예약을 진행하며, 출시와 함께 글로벌 시장 공략도 본격적으로 시작할 예정이다.

웹젠이 16일 서울 엘타워에서 '2018 웹젠 미디어데이'를 열고 자사의 신작 라인업을 소개하는 자리를 가졌다.
 

환영사를 위해 무대에 오른 김태영 대표는 "웹젠은 '뮤 오리진'으로 한국 모바일게임 시장을 열었다 자부한다"고 전제한 뒤 "무 오리진은 웹젠에게 제2의 도약을 이루게 해 줬다"며 "많은 파트너들과 라이센싱 계약을 체결하고 인프라, 인력에 투자할 기반이 되어줬다. 이런 많은 의미를 가진 뮤 오리진의 정통 후속작 뮤 오리진2를 소개할 수 있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웹젠은 MMORPG 뮤 오리진2와 함께 다양한 장르의 게임으로 글로벌 시장 공략에도 본격적으로 나설 예정이다.
 
김태영 대표는 "웹젠은 해외사업에도 중점을 두고 추진중"이라며 "웹젠의 글로벌 포털 웹젠닷컴을 통해 게임을 제공할 예정이며 한국과 LA, 유럽 직원들이 함께 운영중인 웹젠닷컴은 현재 6000만명 정도의 유저를 확보중"이라고 설명했다.
 
이어서 "이번에 중점적으로 준비한 장르는 MMORPG 외에 SNG, 스포츠 장르 게임들"이라며 "해외시장, 특히 서구권에 진출해 공략하기 위해 잘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뮤 오리진2는 전작과 마찬가지로 유니티 엔진을 활용해 개발된 MMORPG로, 개발 초기부터 한국인 아트디자이너들이 참여해 전작보다 아트 면에서 한층 업그레이드된 게임이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이혁진 기자 (baeyo@gamefocus.co.kr) 이기자의 다른뉴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뉴스센터 게임정보

포토뉴스

화제의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