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엔씨소프트 '프로야구 H2', 레전드 장효조 및 시그니처 선수 업데이트

등록일 2019년04월16일 14시39분 트위터로 보내기

 

엔씨소프트(대표 김택진, 이하 엔씨(NC))가 자사의 모바일 야구 매니지먼트 게임 '프로야구 H2'에 오늘(16일) 새로운 콘텐츠를 업데이트했다.

 

엔씨(NC)는 역대 프로야구 통산 최고 타율 보유자인 장효조('83, 삼성) 선수를 신규 레전드 카드로 추가했다. 장효조 선수 카드는 클린업 타순으로 출전 시 안타확률이 상승하고, 안타를 쳤을 경우 경기가 끝날 때까지 안타확률이 추가 상승하는 특수능력 '타격의 달인'을 갖고 있다.

 

더불어 신규 시그니처(Signature) 및 클래식(Classic) 선수 카드도 업데이트됐다. 이용자는 손시헌('09 두산, '14 NC)과 박경완('00 현대, '03 SK) 등 7명의 선수를 신규 시그니처 카드로 영입할 수 있다. 신규 클래식 카드로는 버나디나('18 기아)와 박경수('15 KT) 등 10명의 선수가 선정됐다.

 

엔씨(NC)는 새로운 토너먼트 콘텐츠인 '최강자전'을 시범 운영한다. 토너먼트 참여자는 대전에서 승리하여 다음 라운드로 진출하거나, 특정 순위 이상을 달성할 경우 보상을 얻을 수 있다.

 


신은서 기자 (ses@gamefocus.co.kr) 이기자의 다른뉴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뉴스센터 게임정보

화제의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