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혁신센터-소이넷-산운초, 초등학교 비대면 AI 진단평가서비스 공동개발 MOU 체결

등록일 2021년06월29일 11시20분 트위터로 보내기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이하 경기혁신센터, 센터장 신현삼), 소이넷(대표 김용호/박정우), 산운초등학교(교장 최창훈)가 지난 22일(화) 초등학교 비대면 인공지능 진단평가서비스 공동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삼자 간 협약은 초등학교 학년별 문제은행 데이터베이스와 문제은행 서비스를 통한 빅데이터를 구축하기 위한 것이다. 또한 인공지능이 학생 수준을 진단하고 문제를 추천하는 지능형 학습진단 및 시험서비스도 공동 개발한다. 
  
협약에 참여한 소이넷은 인공지능 추론 실행 시 구글의 텐서플로우 대비 2~3배 빠른 속도와 5분의 1로 경량화 된 메모리로 인공지능 서비스를 제공하는 스타트업이다. 
  
정철웅 소이넷 상무는 “이번 인공지능 시험서비스는 자사의 기술을 집적해 대용량처리에 적합하게 개발을 추진하고 있다”며 “전국 7천여 초등학교에서 동시 사용 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최창훈 산운초등학교 교장은 “코로나 사태가 지속되면서 초등학교에서는 비대면 진단평가의 요구가 증대되었고, 학년 간 보직 변경 시 시험문제 출제 및 관리에 어려움이 있었다.”며 “이번 협업으로 교사가 인공지능이 할 수 없는 다양한 학습 프로그램 개발 및 전인교육에 시간을 더 쏟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번 공동개발에 참여한 신현삼 센터장은 “경기혁신센터 보육기업 소이넷을 지원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며 “다양한 영역에서 혁신이 일어나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취재기사 기획/특집 게임정보

화제의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