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시프트업 신작 '니케: 승리의 여신', 지스타 전시 성황리 종료

등록일 2021년11월22일 09시52분 트위터로 보내기

 

시프트업은 22일, 자사의 신작 ‘니케:승리의 여신’을 ‘지스타2021’을 통해 성공적으로 공개했다고 밝혔다.

 

처음 지스타에 출전한 시프트업은 차기작 ‘니케:승리의 여신’을 80개의 대규모 부스에서 선보이며 관람객들의 시선을 모았다. 총 70대의 모바일 시연 기기를 부스에 설치해 ‘니케:승리의 여신’의 체험 기회를 최대로 넓혔다. 

 

특히, ‘니케:승리의 여신’은 이번 지스타에서 베일을 벗은 시프트업의 신작이면서 시연 빌드가 마련되어 관람객들의 반응이 뜨거웠다. 별도의 이벤트 없이도 대기열이 1시간 이상 발생했으며, 대부분의 관람객이 1인당 최대 플레이 시간 20분을 꽉 채우는 진풍경이 펼쳐졌다.

 

게임을 체험한 관람객들은 ‘니케:승리의 여신’의 가장 큰 매력으로 캐릭터 일러스트와 타격감을 꼽았다. 게임 체험 후 시프트업 부스에서 대형 캐릭터 일러스트와 트레일러를 감상하기도 하고, 인게임 화면을 재현한 포토존에서 사진을 찍는 등 즐거운 시간을 가졌다. 

 

시프트업 유형석 디렉터는 “‘니케:승리의 여신’은 게임성으로 유저를 설레게 하고, 시장에 독보적인 IP 등장으로 기대를 갖게 할 게임”이라며 “지스타 기간동안 보여주신 큰 성원에 실망시켜드리지 않도록 최고의 완성도로 곧 찾아 뵙겠다”고 전했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취재기사 기획/특집 게임정보

화제의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