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국내 관객 300만 돌파 '너의 이름은.' 신카이 마코토 감독, 2월 둘째주 내한 확정

등록일 2017년01월23일 13시59분 트위터로 보내기


1월 초 '너의 이름은.' 개봉에 맞춰 내한했던 신카이 마코토 감독이 2월 둘째주에 다시 한국을 찾는다.

신카이 감독은 1월 내한 당시 '너의 이름은.'이 국내 관객 300만명을 돌파할 경우 다시 한국을 찾겠다고 약속한 바 있다. '너의 이름은.'은 지난 22일, 누적관객 305만여명을 기록해 신카이 감독의 再내한이 성사됐다.

'너의 이름은.'이 기록한 관객 305만명은 기존 '하울의 움직이는 성'이 갖고 있던 일본 영화 국내 흥행기록을 갱신한 것으로, 역대 애니메이션 영화 흥행기록에서도 8위에 해당하는 수치이다.

국내 애니메이션 흥행기록 1위는 디즈니의 '겨울왕국'으로 1029만여명을 기록한 바 있다. 2위는 쿵푸팬더2(506만여명), 3위는 인사이드 아웃(496만여명), 4위가 주토피아(470만여명), 5위가 쿵푸팬더(467만여명), 6위 쿵푸팬더3(398만여명) 순이며, 7위에 랭크된 슈렉2의 330만명과의 차이가 적어 '너의 이름은.'은 역대 애니메이션 흥행 7위도 사정권에 두게 됐다.


신카이 감독은 2월 둘째주 내한해 기자회견을 가질 예정이며, 국내 관객들과 만나는 시간을 최대한 갖고 돌아갈 계획이다. 일본 애니메이션 영화가 고전하던 국내 극장가에서 간만에 선전하고 있는 '너의 이름은.'이 일본 영화 국내 흥행기록을 어디까지 끌어올릴지 지켜봐야겠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취재기사 기획/특집 게임정보

화제의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