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영웅문' '동방불패' 20세기 최고의 무협작가 김용(진융), 94세 나이로 별세

등록일 2018년11월01일 11시00분 트위터로 보내기


 

20세기를 대표했던 무협소설의 대가 김용(진융, 金庸)이 지난 30일 94세의 나이로 별세했다.

 

중국에서 가장 많은 판매고를 올린 작가 중 하나인 진용은 김용이라는 필명으로 활동하며 생애 15편의 장편 소설을 선보였다. 뛰어난 스토리텔링 능력과 인문학 전반에 관심이 많았던 그는 사람들로부터 ‘신필(神筆)’로 불리며 무협소설 신드롬을 불러일으킴과 동시에 무협소설의 기반을 마련한 대표적인 인물.

 

‘영웅문’, ‘소오강호’, ‘동방불패’, ‘사조영웅전’ 등 다수의 무협소설을 통해 이름을 알렸으며 1972년 은퇴를 이후로 외부에 자신의 활동을 크게 알리지 않은 채 언론사 주필 활동과 그의 소설을 바탕으로 한 미디어믹스 작품의 자문 활동을 이어나간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그의 별세 소식에 중국 최고의 전자상거래 업체인 알리바바와 타오바오는 메인 홈페이지에 추모메시지를 띄웠으며 마윈 알리바바 회장, 유덕화, 신조협려에 출연했던 배우 리뤄퉁 등 중국 유명 기업인들과 연예인들도 자신의 SNS를 통해 고인을 향한 애도의 뜻을 표했다.

 

박종민 기자 (jjong@gamefocus.co.kr) 이기자의 다른뉴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뉴스센터 게임정보

포토뉴스

화제의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