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막시밀리앙을 쫓아라, 블리자드 '오버워치' 폭풍의 서막 스토리 소개 영상 공개

등록일 2019년04월16일 11시17분 트위터로 보내기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Blizzard Entertainment)가 자사의 팀 기반 슈팅 게임 '오버워치(Overwatch)'에서 새로운 기록보관소 임무인 '폭풍의 서막' 이벤트 시작을 하루 앞두고 스토리 소개 영상을 최초 공개했다.

 

오버워치 요원인 겐지, 메르시, 윈스턴, 트레이서는 쿠바를 배경으로 한 영상 속 폭풍이 몰려오는 상황에서 옴닉 탈론 우두머리인 막시밀리앙을 쫓는다. “우리가 막시밀리앙을 얼마나 기다렸는지 알고 있겠지? 이번에 놓치면 끝장이다”라는 대사에서 이번 임무의 중요성과 긴장감이 느껴진다.

 

오버워치 기록보관소의 기밀 분류 해제에 따라 플레이어는 17일(수)부터 5월 6일(월)까지 약 3주간 폭풍의 서막을 통해 오버워치의 최근 역사 속 한 페이지를 직접 경험하게 된다. 기간 중 '옴닉의 반란(2017)', '응징의 날(2018)' 등 기록보관소의 지난 임무도 되돌아볼 수 있다.

 

한편, 오버워치는 지난 9~10일(화~수)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 두 편의 티저 영상을 선보인데 이어, '귀신 바스티온', '정복: 76', '데드락 맥크리' 등 주요 영웅들의 신규 전설 스킨을 차례로 공개하며 플레이어들의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이벤트 기간 중 160개 이상의 전용 아이템도 획득할 수 있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뉴스센터 게임정보

화제의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