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에픽게임즈, 언리얼 서밋 2019년 프로그램 마무리

등록일 2019년10월22일 13시47분 트위터로 보내기


 
언리얼 엔진 개발자들을 위해 개최된 '언리얼 서밋' 행사가 모두 종료됐다.
 
에픽게임즈의 한국법인 에픽게임즈 코리아(대표 박성철)는 17일 '언리얼 서밋 2019 프리미엄' 행사가 종료되면서 '언리얼 서밋' 2019년 프로그램이 종료됐다고 22일 발표했다.
 
10월 16일과 17일, 양일간 진행된 '언리얼 서밋 2019 프리미엄'은 현업에서 직접 개발을 진행하고 있는 전문 개발자들을 대상으로 한 언리얼 엔진 세미나로, 경기도 판교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 열렸다.
 
특히 이번 '언리얼 서밋 2019 프리미엄'은 그동안 참가 대상에 맞춘 수준 높은 강연이 업계에 입소문이 나면서 전문 개발자들의 관심과 참석이 쇄도했던 것을 고려해 최초로 이틀에 걸쳐 개최됐으며, 1100여 명의 개발자가 참석, 최다 참석 기록을 경신했다.
 
에픽게임즈는 '리니지 2M', 'V4' 등 언리얼 엔진을 이용한 프로젝트가 더욱 급속히 늘어난 것과 함께, 카오스 디스트럭션 시스템, 실시간 레이 트레이싱, 나이아가라, 언리얼 인사이트 등 전문 개발자들이 현업에서 당장 사용할 수 있는 최신기술 세션들을 준비한 것을 이번 '언리얼 서밋 2019 프리미엄'의 성공 요인으로 분석했다.
 
'언리얼 서밋 2019 프리미엄'에 앞서 지난 9월, 광주와 대전, 부산, 대구 등 총 4개 도시에서 진행됐던 '언리얼 서밋 2019 전국투어' 역시 각 지역 개발자들의 높은 관심 속에서 성공적으로 개최됐다. 도시마다 똑같은 내용의 강연을 진행하는 것이 아닌, 각 지역별 개발자들의 요구 및 지역 특성에 맞춘 세션을 진행해 높은 만족도를 이끌어냈다.
 
이로써 2019년 '언리얼 서밋' 프로그램은 3월 '시작해요 언리얼 2019'로 시작해 5월 '언리얼 서밋 2019'와 '언리얼 서밋 2019 전국투어', '언리얼 서밋 2019 프리미엄'으로 마무리됐다. 특히 지난 5월 최초로 이틀에 걸쳐 개최된 '언리얼 서밋 2019'에는 역대 최대 인원인 2500여 명이 참석하며 최고의 단일 엔진 브랜드 정기 컨퍼런스 자리를 확고히 했다.
 
'언리얼 서밋'이 이처럼 매년 성장하며 성공적인 결과를 보여주는 것은 게임뿐만 아니라 일반산업 분야에 종사하는 개발자들의 언리얼 엔진 프로젝트가 늘어나고 관심이 높아짐에 따라 영향력이 크게 확대됐고, 이와 함께 언리얼 엔진 초보자부터 프로 개발자에 이르기까지 참가자의 실력과 관심사에 맞춰 강연의 내용을 세심하게 구성한 것도 주효했다는 게 에픽게임즈 코리아의 설명이다.
 
에픽게임즈 코리아 박성철 대표는 "최초의 엔진 브랜드 컨퍼런스인 에픽게임즈의 '언리얼 서밋'에 올 한해 보여주신 뜨거운 관심에 감사의 말씀을 전하며, 개발자분들의 피드백을 더욱 반영해 2020년에도 알차고 유익한 '언리얼 서밋'으로 찾아뵙겠다"고 말했다.
이혁진 기자 (baeyo@gamefocus.co.kr) 이기자의 다른뉴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뉴스센터 게임정보

화제의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