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넵튠 AI 솔루션 기업 '센티언스'에 50억원 투자 단행 "메타버스 시대 기반 기술이라 판단"

등록일 2021년11월30일 09시32분 트위터로 보내기



 

넵튠이 행동경제학 기반 AI 솔루션 기업 센티언스(대표 권혜연)에 50억 원의 투자를 단행했다.

 

2015년 설립된 센티언스는 유저의 게임 내 의사결정에 영향을 주는 심리학적, 사회적, 인지적, 감정적 요소를 연구해 유저 행동의 원인을 모델링하고 데이터로 학습하는 '행동경제학 AI'를 기반으로 '텐투플레이(TENTUPLAY)'라는 유저 분석 AI 솔루션을 개발, 공급하고 있는 기술 기업이다.

 

2019년부터 매년 글로벌 최대 규모의 게임개발자 컨퍼런스(GDC, PGC, devcom, PAXDEV 등)에 발표자로 초청돼 텐투플레이를 소개하고 앞선 AI 기술력을 선보여왔다.

 

텐투플레이는 2020년 9월에 정식 론칭돼, 그간 16개의 고객사, 22개의 게임, 총 누적 게임 접속자수 270만명의 데이터를 분석해 게임 잔존율과 인앱 구매를 모두 증가시켰다. 기술력을 인정받아 최근 포켓게이머 모바일 게임 어워드에서 베스트 툴(BEST TOOLS PROVIDER) 분야 최종 후보로 선정되기도 했다.

 

텐투플레이는 분석 결과를 토대로 유저의 성향과 상황에 적합한 게임 전략, 콘텐츠, 아이템 등을 추천한다. 이러한 맞춤형 추천은 커머스와 미디어 분야에서는 아마존, 넷플릭스 등이 선도적으로 수행해온 서비스이며, 게임 분야에서도 최근 각광받고 있다.

 

센티언스 권혜연 대표는 "게임 유저들이 더 재미있게 게임을 즐길 수 있도록 돕는 센티언스의 AI 기술이 넵튠의 지원으로 더욱 가속화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향후 메타버스까지 서비스 영역을 넓혀나갈 예정"이라고 전했다.

 

넵튠 유태웅 대표는 "센티언스와 같은 선도적이고 독보적인 기술력을 갖춘 기업과 파트너십을 공고히 하게 돼 매우 기쁘다"며 "유저들의 행동 패턴을 분석하는 기술은 게임뿐 아니라, 다가올 메타버스 시대에도 반드시 필요한 기반 기술이라고 생각해 이번 투자를 결정했다"고 말했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취재기사 기획/특집 게임정보

화제의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