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전 세계 '배그' 팬들 이목 집중, 화려한 세레모니 선보인 '2019 펍지 네이션스 컵' 오프닝

등록일 2019년08월09일 17시50분 트위터로 보내기

 

펍지주식회사의 '배틀그라운드' 글로벌 e스포츠 대회 '2019 펍지 네이션스 컵(2019 PUBG NATIONS CUP, 이하 2019 PNC)'이 오늘(9일)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3일 간의 여정을 시작했다.

 

'2019 PNC'는 총 상금 50만 달러와 세계 최고의 스쿼드 팀이라는 명예를 놓고 3일 동안 5개 대륙16개 팀이 한 자리에 모여 경쟁하는 '배틀그라운드' 글로벌 e스포츠 대회다. 한국 대표팀으로는 'Gen.G'의 'Loki' 박정영 선수와 'Pio' 차승훈 선수, 디토네이터의 'Aqua5' 유상호 선수와 DPG 다나와의 'Inonix' 나희주 선수 등이 투표를 통해 한국 대표팀으로 선발되어 3일 동안 경기를 펼치게 된다.

 

경기 시작에 앞서 현장에서는 '배틀그라운드'와 관련된 각종 공식 머천다이즈를 구매할 수 있는 매장을 비롯해 우승팀 예측 투표, 게임 로비를 옮겨놓은 듯한 포토존도 운영되었으며, 직접 커스텀 뱃지를 만들어볼 수 있는 공간 등 경기 시작 전 관람객들이 참여하는 스탬프 미션이 마련됐다.

 

더불어 경기 시작에 앞서 메인 무대에서는 각 국가별 선수들의 입장 세레모니와 함께 우승컵과 연주회가 함께하는 세레모니도 함께 펼쳐졌다.

 

게임포커스가 현장 사진을 모아봤다.

 

































김성렬 기자 (azoth@gamefocus.co.kr) 이기자의 다른뉴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뉴스센터 게임정보

화제의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