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투락 액션 RPG '마키나이츠:블러드 바고스' 모바일 버전 사전 예약 실시

등록일 2020년01월13일 09시50분 트위터로 보내기

 

투락이 자체 보유 IP 첫번째 게임인 ‘마키나이츠’ 닌텐도 스위치 버전에 이어 모바일 버전 등 포트폴리오 확대에 속도를 낸다. 


투락은 13일, 액션 RPG ‘마키나이츠:블러드 바고스(이하 마키나이츠)’ 모바일 버전의 사전예약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특히, 이번 모바일 버전은 AR(증강현실) 모드가 추가돼 닌텐도 스위치 버전과는 다른 새로운 재미를 느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마키나이츠는 언리얼4 엔진 기반으로 제작돼 화려한 그래픽은 물론 주변 오브젝트 파괴 효과 등 다양한 액션 연출과 고대왕국을 배경으로 한 탄탄한 스토리가 특징이다. 지난해 국내 및 북미, 유럽, 일본 등에 마키나이츠 닌텐도 스위치 버전이 정식 출시돼 국내외 유저들에게 호평을 받은 바 있다.
 
사전예약은 전용 페이지를 비롯해 구글 플레이와 애플 앱스토어를 통해 신청 가능하다.
 
회사 관계자는 “마키나이츠 닌텐도 스위치, PS4 버전의 호평에 힘입어 모바일 버전 출시에 박차를 가했다”며, ”지난해 5월 NRP 기업으로 선정되면서 1억 원의 개발비를 지원받아 AR모드를 개발했으며, 일반모드는 투락이 자체 개발해 AR모드가 추가된 마키나이츠 모바일 버전을 출시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한편, 투락은 자체 보유 IP 두번째 게임인 ‘오디티걸즈’ 모바일 전략 시물레이션 게임 출시도 앞두고 있으며, 게임 출시와 동시에 SNS를 통해 오디티걸즈 애니메이션을 방영할 예정이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뉴스센터 게임정보

화제의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