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SNK, 상장 후 첫 배당 실시 "주주가치 제고 위한 결정"

등록일 2020년06월02일 17시29분 트위터로 보내기


 
SNK가 6월 1일 공시를 통해 2019년 상장 이후 첫 배당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SNK는 모바일, 콘솔, PC 게임의 개발 및 판매와 IP 라이선스 사업을 영위하고 있는 글로벌 게임업체다.
 
이번 배당은 코로나19 사태로 모두가 어려움을 겪고 있다는 점과 함께 주주환원정책의 일환으로 실시된다는 것이 SNK 측의 설명. 이번 배당은 1주당 3332원 현금 배당이며, 배당금 총액은 684억원규모로 시가배당률은 19.8%이다.
 
배당기준일은 2020년 6월 16일이며, 주주총회를 통해서 2020년 8월 4일에 확정할 예정이다.
 
SNK인터랙티브 전세환 대표는 "예고 없이 찾아온 코로나 19사태에도 불구하고 한국과 중국 등 유수의 아시아 국가 게임업체들과 지속적인 캐릭터 제휴 및 IP라이선스 계약을 체결하면서 꾸준한 성과를 올렸다"며 "연내에 신작 출시와 더불어 지속된 콜라보, 그리고 제휴로 더 높은 목표를 실현할 것으로 내다 본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배당은 지속적으로 좋은 성과로 실현된 자본이득이 커져 높은 분배금이 나온데 의미가 있다는 것이 업체 측 설명이다. IP라이선스 사업 특성상 완전한 계약 체결이 이뤄진 뒤에도 수익이 발생하는 과정이 다소 길어 주주들을 비롯한 이해관계자들을 설득하는데 어려움을 겪는 것이 사실이기 때문이다.
 
SNK측은 "현재 보유중인 200여개의 IP가 아시아를 넘어 전세계적으로도 가치가 증명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는 것은 물론, 다양한 주주친화정책을 펼쳐 주주가치 제고에 힘쓸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뉴스센터 게임정보

화제의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