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IMC게임즈 '트리 오브 세이비어 M' 15일부터 CBT 실시

등록일 2021년12월03일 16시43분 트위터로 보내기

 

IMC게임즈(대표 김학규)의 모바일 MMORPG 신작 '트리 오브 세이비어 M'이 이달 15일부터~21일까지 국내 유저를 대상으로 비공개 베타 테스트(CBT)를 진행한다.

 

테스트 참여 신청은 오늘 부터~13일 까지로 신청자 중 총 2만 명을 선발하여 테스트가 진행될 예정이며, 네이버 게임 라운지(링크) 를 통해서 참여 신청이 가능하다

 

IMC게임즈의 첫 대작 모바일 MMORPG로서 기대감을 모은 '트리 오브 세이비어 M'은, 앞서 PC 버전의 '트리 오브 세이비어'에서 큰 호평을 받았던 동화풍의 독특한 그래픽과 시원한 타격감 그리고 다양한 클래스들을 완성도 있게 이식하였다.

 

김학규 대표는 "오랜 기간 개발해 온 IP에서 태어난 많은 캐릭터와 콘텐츠가 준비되어 있으며, 모바일 환경에 맞도록 간소화 하면서도 육성과 수집의 묘미를 느낄 수 있도록 하여 '트리 오브 세이비어' 세계관 만의 아늑하고 편안한 느낌을 만드는 데에 주력하였다." 고 밝혔다.

 

이번 모바일 버전에서 가장 눈에 띄는 새로운 부분은 '큐폴'과 '펠로우' 동료 시스템이다. '큐폴'은 '트리 오브 세이비어 M' 세계관에서 만날 수 있는 여신, 마왕, 몬스터들로 이들을 동료로 설정하여 다양한 부가 효과를 얻을 수 있다. '펠로우'는 플레이어 캐릭터와 유사한 형태의 동료로 조금 더 직접적으로 일반 공격 및 스킬을 이용해 전투에 참여한다. 이들 중에는 좀 더 특별한 유니크 등급의 마스터 펠로우도 존재하여, 희귀한 동료들을 모으는 재미를 기대할 수 있다.

 

캐릭터 육성에도 차이가 있는데, 80여개가 넘는 직업 중 최대 3개까지 조합하여 플레이하는 원작과 달리 트리 오브 세이비어M에서는 여러 직업을 원하는만큼 수집하고 콘텐츠나 취향에 맞게 선택하여 플레이 할 수 있는 점이다. 일부 특성들은 다른 클래스로 변경해도 공유가 가능하므로 여러 가지 조합을 통해 최적의 빌드를 만들어 볼 수 있다.

 

IMC게임즈는 "이번 테스트를 통해 이용자들의 소중한 의견들을 모아 앞으로 더욱 완성도 높은 '트리 오브 세이비어 M'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취재기사 기획/특집 게임정보

화제의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