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日 최대 피규어 전시회 '원더 페스티벌 2019' 겨울행사 출품된 '벽람항로' 피규어들

등록일 2019년02월13일 16시40분 트위터로 보내기

 
매년 2월, 日 치바 마쿠하리 메세에서는 대규모 피규어 전시회 '원더 페스티벌' 겨울행사가 열립니다.  2019년 행사는 지난 2월 10일 열렸습니다.
 
원더 페스티벌은 일본 최대 피규어 전시회로, 일본은 물론 한국 등 세계 각지에서 신작 피규어를 직접 확인하려는 콜렉터들의 발길이 이어지는 행사입니다. 기자 역시 피규어 애호가의 한 사람으로, 평소 도쿄게임쇼 취재를 위해 방문하던 마쿠하리 메세를 찾았습니다.
 
행사장은 기업부스, 개인딜러들의 부스, 18금 부스 등으로 나뉘어 있는데 어딜 가나 사진을 찍는 사람들로 가득합니다. 특히 기업부스의 신작 피규어와 인기 원형사가 연 개인 부스는 긴 줄이 늘어서 순서대로 사진을 찍어야 할 정도인데, 길게는 30분~1시간까지 기다려 사진을 찍어야 합니다.
 
지난해는 그야말로 '페이트/그랜드 오더'의 '페이트/그랜드 오더'를 위한 행사였다는 느낌을 받을 정도로 '페이트/그랜드 오더' 관련 피규어가 대세감을 강하게 느끼게 했습니다. 올해도 '페이트/그랜드 오더' 피규어는 여전히 많았지만 지난해 정도로 압도적인 느낌은 들지 않더군요.
 
올해 눈에 띈 IP로는 '벽람항로'를 꼽아야 할 것 같습니다. 전반적으로 피규어들의 퀄리티도 높은 편이고 다양한 캐릭터들이 피규어로 제작되었거나 제작되고 있다는 걸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특히 프린츠 오이겐(2종)과 일러스트리어스는 기자도 구입 리스트에 올려둔 상태입니다. 사진에 담아봤습니다.
 


































이혁진 기자 (baeyo@gamefocus.co.kr) 이기자의 다른뉴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뉴스센터 게임정보

화제의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