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드래곤플라이, e스포츠 앞세워 글로벌 VR 시장 개척한다

등록일 2019년03월21일 09시50분 트위터로 보내기

 

드래곤플라이가 LENOVO VR MAGIC PARK에서 본격적으로 E-SPORTS 리그를 시작하며 글로벌 VR 시장을 적극적으로 개척해 나가고 있다.

 

드래곤플라이(공동대표 박철승, 박인찬)는 자사의 VR 테마파크인 LENOVO VR MAGIC PARK에서 3월 1일부터 31일까지 VR FPS 게임 '스페셜포스 VR: ACE' 및 레이싱 게임 '또봇 VR'을 주요 종목으로 '대우루컴즈배 VR E-SPORTS 리그'를 개최 중이다. 현장에서 남녀노소 누구나 상시 대회 참여가 가능하고 성적에 따른 최신 IT 기기 등을 상품으로 지급한다.

 

드래곤플라이는 LENOVO VR MAGIC PARK의 예열을 마치고 3월부터 본격적으로 VR E-SPORTS 리그를 시작했다. 드래곤플라이가 VR E-SPORTS를 중요한 사업의 동력으로 삼은 이유는 바로 E-SPORTS가 글로벌 VR 시장을 성장시킬 수 있는 중요한 키워드 중에 하나이기 때문이다.

 

이에 드래곤플라이는 자사의 우수한 'PVP 경쟁 게임'과 LENOVO VR MAGIC PARK를 후원하는 '스폰서'를 결합하여 1년 내내 VR E-SPORTS 대회가 개최되는 차별화된 VR 게임리그를 기획했다. 실제로 리그가 운영되는 기간 동안 TOP 유저들의 기록이 매장 내 대형 스크린에 게시되며, 순위의 변동을 핸드폰으로 알림으로써 유저의 지속적인 참여를 극대화한다.

 

박인찬 드래곤플라이 대표이사는 "VR E-SPORTS는 VR 테마파크 비즈니스의 과제인 '재방문'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중요한 열쇠이자 우수한 'PVP 경쟁 게임'과 '국내 및 해외 유명 기업들을 스폰서'로 확보한 드래곤플라이만이 취할 수 있는 전략"이라며 "VR E-SPORTS를 활성화하여 새로운 놀이문화 개발 및 글로벌 VR 사업을 크게 확대하겠다"라고 말했다.

 





백인석 기자 (quazina@gamefocus.co.kr) 이기자의 다른뉴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뉴스센터 게임정보

화제의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