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벅스, 국내 음악 서비스 최초 '라이브 앨범 아트' 서비스 선보여

등록일 2020년08월04일 11시36분 트위터로 보내기



 

NHN벅스(대표 양주일)가 음악 감상의 즐거움을 높이기 위한 '라이브 앨범 아트' 기능을 국내 음악 서비스 최초로 선보인다.

 

벅스는 5초 내외의 영상이 반복 재생되는 '라이브 앨범 아트' 기능을 도입했다. 이에 따라 벅스 회원은 모바일 앱 음악 재생 화면과 앨범 정보 페이지에서 움직이는 앨범 아트를 보며, 새로운 방식으로 음악을 감상할 수 있게 됐다. 화면을 길게 터치하면 원본의 앨범 아트 이미지도 볼 수 있다.

 

우선 오마이걸의 'NONSTOP'과 강다니엘의 'MAGENTA'를 포함한 15개 앨범에 원본 이미지 기반의 숏폼 콘텐츠(short-form contents) 영상을 적용했으며, 더 많은 앨범에 확대 반영할 예정이다.

 

검색창이나 탐색 메뉴에서 태그(#)가 붙은 '#라이브앨범아트' 테마를 선택하면, 현재까지 라이브 앨범 아트가 적용된 모든 앨범을 한 눈에 확인할 수 있다.

 

벅스 측은 "벅스가 국내 최초로 선보이는 '라이브 앨범 아트'를 통해 신선함과 재치가 넘치는 독특한 음악 감상 환경을 경험할 수 있을 것"이라며 "앞으로도 벅스는 20년 서비스 노하우와 기술력을 바탕으로 차별화된 기능들을 선보여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뉴스센터 게임정보

화제의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