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상반기 최고 기대작 넥슨 '트라하' 드디어 출시, 유저들 몰리며 캐릭터 생성 제한까지... MMORPG 판도 바꿀까

등록일 2019년04월18일 11시25분 트위터로 보내기



 

올해 최고 기대작 중 하나로 손꼽히는 넥슨의 ‘트라하(TRAHA)’가 18일 드디어 출시됐다.

 

'트라하'는 평일 새벽에 오픈이라는 이색적인 서비스에도 불구 유저들이 몰리며 상위 서버가 일찌감치 생성 제한에 걸리는 등 출시 초반부터 인기몰이에 나서면서 향후 성적에도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신규 IP사상 역대 최대 사전 신청자수인 420만 명을 달성한 트라하는 여의도 면적 16배에 달하는 거대한 오픈필드에서의 성장과 경쟁을 담은 MMORPG로 무기를 교체하면 직업이 바뀌는 ‘인피니티 클래스’, RvR, 미니게임 등 다양한 콘텐츠를 담은 것이 특징. 

 

특히, 정식 서비스에 앞서 진행된 사전 다운로드 서비스에서는 사전 다운로드 서비스 만으로 인기게임순위 1위(애플 앱스토어)에 오르며 유저들의 뜨거운 관심을 입증했다. 

 

안정적인 서비스를 위해 넥슨은 게임을 코어하게 즐기는 유저들을 위한 ‘전성 유저’ 케어 시스템을 가동해 기존의 모바일게임에서 볼 수 없었던 파격적인 혜택을 제공할 계획이며 장기간 게임을 운영하기 위해 유저 한 명, 한 명의 결제에 서버 전체 유저가 혜택을 볼 수 있는 체계적인 보상 체계도 갖췄다. 

 

한편, 넥슨은 계속해서 늘어나는 유저들로 인해 발생할 수 있는 서비스 장애에 치밀하게 대응하는 한편, 빠르게 콘텐츠를 공급해 초반 기선제압에 나설 예정이다. 
 

박종민 기자 (jjong@gamefocus.co.kr) 이기자의 다른뉴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뉴스센터 게임정보

화제의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