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위메이드 '2019 중국 온라인게임 판권 보호 및 발전포럼' 공식 참석, '미르의전설' 中 저작권 사업 탄력

등록일 2019년05월20일 11시42분 트위터로 보내기

 

㈜위메이드(대표 장현국)는 지난 19일(일), 중국 베이징에서 개최된 ‘2019 중국 온라인게임 판권 보호 및 발전 포럼(2019 China Online Game Copyright Protection and Development Forum)’에 공식 참석했다.
 
이번 포럼은 중국 정부 국가급 산하기관인 중국전자상회(CECC, China Electronics Chamber Of Commerce)에서 주최했으며 공무원, 법률 전문가, 국가 산하 기관의 협회 및 게임업계 인사가 함께했다.
 
포럼에서는 ▲ 지식재산권 권리 및 단속 방안 ▲ 지식재산권 활용 전략 ▲ 지식재산권 역량 강화 ▲ 지식재산권 협력 개발 등을 주제로 심도 깊은 토론을 진행했다.
 
이날 행사는 전국인민정치협상회의(전국정협) 이몽(Li Meng) 부주석의 인사말로 시작했으며, 중국 선전부 신문 출판국 국장 장범(Zhang Fan), 중국 선전부 판권관리국 집법감관처 처장 조걸(Zhao Jie)이 발표를 이어갔다.
 
또한, 지식재산권 전문가 및 전자상업협회, 중국산업발전촉진회 등에서 <미르의 전설, 중국명: 열혈전기>를 비롯한 주요 게임의 침해 현상에 대한 열띤 강연을 펼쳤다.
 
특히, 위메이드 장현국 대표는 “<미르의 전설>은 중국 내에서 고부가가치 산업으로 성장 가능성이 매우 높고 무한한 잠재력을 가진 IP(지식재산권)이며, 게임뿐만 아니라 다양한 엔터테인먼트 문화로 발전할 수 있도록 많은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전했다.
 
아울러, “위메이드는 중국 법률과 국제 판권업계 규정을 준수하는 원칙 하에 적극적으로 권리보호를 할 것이며 이와 동시에 합법적 수권(권한위임)을 통해 중국 게임업계 종사자들의 창조적인 창업을 돕고, 중국 이용자들의 권리보호에도 앞장설 방침이다”라고 밝혔다.
 
한편, 이날 포럼에서는 강서성 의춘시 지방 정부가 위메이드 중국 파트너사 ‘예즈 게임즈(YZ STAR GAME)와 함께 <미르의 전설, 중국명: 열혈전기> 지식재산권 보호를 위해 침권 단속 활동을 함께 하기로 선언했다.

 



 

백인석 기자 (quazina@gamefocus.co.kr) 이기자의 다른뉴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뉴스센터 게임정보

화제의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