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가기 즐겨찾기추가 시작페이지 지원커뮤니케이션즈소개
모바일보기 회원가입 로그인
 


2017년12월12일tue  
뉴스홈 > 게임정보 > 뉴스
2016년09월29일 14시48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구글, 구글플레이 및 유튜브와 함께하는 한국 키즈 콘텐츠 세계화 사례 발표

구글코리아는 기자간담회를 열고 역량있는 국내 키즈 콘텐츠 제작사들이 구글플레이와 유튜브를 활용해 성공적으로 글로벌 시장에 진출해 새로운 가치를 창출하고 있는 사례들을 발표하고, 더 많은 기회를 만들어낼 수 있는 방안을 논의하는 시간을 마련했다. 

이번 기자간담회에서는 최신 키즈 콘텐츠의 해외 진출 트렌드 및 구글플레이와 유튜브 플랫폼의 특성에 대해 소개하고, 국내 주요 키즈 콘텐츠 기업인 아이코닉스, 블루핀, 스마트스터디가 참석해 두 플랫폼의 시너지를 극대화 할 수 있는 각 사의 차별화된 전략과 성공 사례를 공유했다.   

목진수 구글플레이 키즈앱 사업 개발담당 매니저는 “구글플레이는 전세계 190개 이상 국가, 10억명 이상의 사용자들을 보유하고 있으며, 지난 해 구글플레이를 통해 총 650억회의 다운로드가 이루어졌을 정도로 성공적인 글로벌 플랫폼으로 자리 잡았다. 특히 구글플레이 키즈 카테고리를 통해 연령이나 캐릭터, 관심사별로 아이들이 원하는 콘텐츠를 빠르게 찾아볼 수 있다”라고 말했다.

이어 정재훈 유튜브 키즈 콘텐츠 파트너십 매니저는 “지난 2년간 한국 키즈/교육 콘텐츠의 유튜브 시청시간은 8배 성장했다. 현재 키즈 상위 20개 채널 시청시간의 70% 이상은 해외에서 발생할 정도로 국내 키즈 콘텐츠가 유튜브를 활용해 전세계를 무대로 급격하게 성장하고 있다”고 밝혔다.

또한 “국내 키즈 콘텐츠 제작사들이 콘텐츠의 특성에 따라 다양한 전략을 구사하고 있으며, 특히 유튜브를 통해 팬덤을 형성하고 브랜딩을 제고하는 동시에 구글플레이를 통해 개인화된 서비스를 제공하는 사례가 늘어나고 있다. 더 나아가 구글플레이 앱에서 유튜브로, 혹은 유튜브에서 구글플레이 앱으로 확장하는 등 더 많은 사용자에게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하여 만족도와 충성도를 높이는 다각화된 전략을 사용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유튜브와 구글플레이 두 플랫폼을 활용해 국내 키즈 콘텐츠 제작사들이 전 세계에서 더 큰 활약을 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이번 기자간담회에 참석한 아이코닉스(뽀로로, 타요), 블루핀(키즈월드), 스마트스터디(핑크퐁 시리즈)는 구글플레이와 유튜브를 함께 활용해 세계 무대에서 성공을 거둔 사례와 전략에 대해 소개했으며, 특별히 한국애니메이션제작자협회에서도 참석해 한국 애니메이션 콘텐츠의 글로벌 진출을 격려했다. 

아이코닉스: 유튜브의 성공 경험으로 글로벌 구글플레이 키즈 앱 시장 도전 
뽀로로(앱, 유튜브), 타요(앱, 유튜브) 등을 제작한 토종 애니메이션 제작사 아이코닉스는 유튜브 채널을 통해 세계적인 캐릭터 팬덤을 확보해 나가면서, 기존 유통 채널에서 소비되는 콘텐츠와 현저히 다른 특성의 유튜브 전용 영상을 개발해 눈에 띄는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아이코닉스 유튜브 채널은 현재 40억 이상의 누적조회수를 기록했으며, 또한 2016년 전체 조회수 중 30%는 ‘Nursery Rhymes' 시리즈를 비롯해 지난 해 처음 공개한 유튜브 전용 콘텐츠가 기여한 것으로 분석됐다. 해당 제작사는 유튜브 내의 성과를 바탕으로 보다 풍부한 사용자 경험을 제공할 수 있는 맞춤형 서비스를 구글플레이 플랫폼으로 제공하기 시작했으며, 이후 두 플랫폼 간의 교차 상승 효과로 연 매출이 2배 이상 성장, 매출의 60%는 해외 시장에서 발생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날 발표를 맡은 아이코닉스의 이종윤 차장은 “유튜브 내 22개에 달하는 자사 공식 애니메이션 채널을 통해 얻은 성공 경험은 37개의 맞춤형 키즈 앱으로 새로운 사용자를 포용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했다”며, “구글플레이에서의 성장이 또다시 유튜브 팬덤을 증폭시키는 선순환 구조를 만들어냈다”고 말했다. 

블루핀: 애니메이션 캐릭터 활용한 교육 솔루션 선두주자, 유튜브 마케팅으로 글로벌 인지도 제고

국내 다양한 애니메이션 캐릭터와 교육, 게임 콘텐츠가 접목된 앱 개발사 블루핀은 주 유통 채널을 구글플레이로 두고 유튜브는 마케팅 채널로 활성화 했다. 어린이가 흥미를 느낄 수 있는 인터랙티브 교육 솔루션 제작 분야의 강점을 바탕으로 현재 600개 이상의 앱과 2만 개 이상의 콘텐츠를 제공하고 있다. 자사 다양한 서비스로 연결하는 통합 앱 ‘키즈월드'는 세계적으로 3천만 다운로드를 기록하며 지난해 구글플레이 올해의 앱으로 선정된 바 있다. 지난 해부터 유튜브 키즈월드 채널을 신설하여 구글플레이 앱을 효과적으로 소개해 홍보 뿐만 아니라 실질적인 접근성을 향상시켜 왔다. 올해 구글플레이 다운로드 비율 중 해외 다운로드 비율이 69%를 넘기는 결과를 보이며 해외시장에서 인지도를 견고히 다지고 있다.  

블루핀의 김정수 대표는 “주요 앱인 ‘키즈월드'의 플랫폼 통합 다운로드 중 구글플레이가 차지하는 비율은 65%에 이른다. 유효한 유통 채널이 확보된 상태에서 유튜브를 통한 소통을 대폭 늘려 추가적인 사용자 유입을 이끌어냈다”고 밝혔다. 

스마트스터디: 구글플레이 강자 ‘핑크퐁', 유튜브로 새로운 활로 개척 증명
전 세계 어린이들이 즐기는 교육 콘텐츠 ‘핑크퐁' 제작사 스마트스터디는 구글플레이에서 시작해 유튜브로 채널을 확장한 대표 사례다. 구글플레이로 유통하는 스마트스터디 전체 앱의 해외 다운로드 비중은 약 44%를 차지하고 있으며, 인앱과 유튜브 수익이 전체 매출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지난해 8월 46%에서 올해 8월 56%로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지난해부터 본격적으로 활용한 유튜브 핑크퐁 채널이 가파른 성장세를 보이고 있으며, 유튜브 수익의 50%는 북미 지역에서 발생하고 있다.  
 
스마트스터디의 박현우 부사장은 “핑크퐁 시리즈의 전체 앱 다운로드 수가 1억건을 넘어설 만큼 앱 시장에서 견고한 입지를 다진 상태다. 주요 국가와 언어를 고려한 영상 콘텐츠를 유튜브로 추가로 공유하면서 앱 성과에 비견되는 성공을 이끌어내고 있다”고 밝혔다. 

또한 이날 기자간담회에 참석한 한국애니메이션제작자협회 신창환 창작분과위원장은 “훌륭한 경쟁력을 갖춘 국내 애니메이션 콘텐츠가 세계 최대 앱 마켓인 구글플레이와 동영상 플랫폼인 유튜브를 통해 해외 시장에서 성공적으로 기회를 창출해나가고 있다”며, “앞으로도 이러한 글로벌 플랫폼을 적극 활용해 국내를 넘어 전 세계에서 적극적으로 기회를 찾는 사례들을 볼 수 있기를 바란다”고 독려했다.
 

에이치투 인터렉티브 '보일링 볼...
우성엔터테인먼트 '몬스터 패밀...
네오위즈, 전략 RPG '브라운더스...
 

[1]
[2017 던페] 중년매력 뿜뿜···두...
[금주의 게임일정]'배틀그라운드' ...
[금주의 게임일정]넥슨 '오버히트'...
[단독]카카오게임즈의 '2차원 게임'...
[포토]국내 개봉 확정 '주문은 토끼...
펍지주식회사, '배...
반다이남코, PS4 ‘...
움직이는 레고 '레...
'극장판 숲의 요정 ...
CYPHERS Artbook
게임포커스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기사제보 광고및제휴문의
(주)지원커뮤니케이션즈 / 등록번호 : 서울 아01363 / 등록일자 : 2010. 09. 29 / 발행일자 : 2010. 06. 01
제호 : 게임포커스 / 발행인 : 김세영 / 편집인 : 김세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혜수
발행소 : 서울시 서초구 효령로 61 이수빌딩 401호 / 전화번호 : 02-6053-7894
게임포커스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전재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c) 2010 Global No.1 Game Media 게임포커스 All rights reserved.